큐리언트, 항암치료제(Q702) 美 FDA pre-IND미팅 완료…“내년 임상 1상 돌입”

증권 입력 2019-11-21 09:21:3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큐리언트는 면역항암 및 내성암치료제 Q702(Axl/Mer/CSF1R 삼중저해제) 과제에 대한 미국 식품의약국(FDA) Pre-IND 미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이를 토대로 2020년 임상 1상에 진입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Pre-IND미팅에서 Q702의 임상 진입을 위한 CMC, 비임상, 임상계획 자료가 미국 FDA에 의해 검토됐고, 사전 협의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임상은 고형암 환자 30~50명을 대상으로 Q702의 안전성과 효능을 확인하는 시험으로 18세 이상의 성인환자에게 4주 투약 싸이클로 진행 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면역항암 및 내성암치료제(Q702)가 임상에 진입할 경우 큐리언트는 결핵치료제(텔라세벡), 아토피치료제(Q301)와 함께 미국 임상과제 3개를 보유하게 된다. 항암 파이프라인은 현재 후속 과제인 CDK7 저해제, 면역프로테아좀 저해제와 함께 3개를 운영하고 있다. 


남기연 큐리언트 대표는 “큐리언트는 현재 보유 중인 파이프라인의 개발 진척 뿐만 아니라 글로벌 기초연구소와의 전략적 제휴 관계를 활용한 유망 파이프라인을 지속적으로 보강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방식의 포트폴리오 강화 전략으로 큐리언트의 기업가치를 제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