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 합병위한 유상증자 대금 1,879억원 납입 완료

증권 입력 2019-11-11 16:18:32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는 HLB USA의 제 3자 배정 유상증자 대금 1,879억원 납입이 예정대로 완료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HLB의 100% 자회사인HLB USA를 통해 엘레바(구 LSKB)를 흡수합병하고, 합병대가로 엘레바 주주들에게 에이치엘비 보통주를 지급하는 삼각합병은 사실상 마무리됐다.


회사 관계자는 “증자등기, 주식발행 및 상장과 관련한 제반 행정절차만 남았고, 11월 27일 신규 상장과 함께 100% 전량 1년간 보호예수된다”며 “합병의 완료로 순수 한국자본에 의한 블록버스터급 항암신약의 탄생에 한걸음 더 다가섰다”고 밝혔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