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구·대구 수성구·서산 예천동…지역 대표 ‘부촌’서 속속 분양

부동산 입력 2020-07-20 09:07:0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우건설이 충남 서산 예천동에 공급하는 ‘서산 푸르지오 더 센트럴’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 강남, 대구 수성구, 서산 예천동 등 전국 주요 도시를 대표하는 부촌에서 새 아파트가 속속 분양된다. 

 

20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전국 주요 부촌 주거지역 아파트 가격이 여전히 평균 가격을 크게 웃돌고 있다. 대표 부촌인 서울 강남구는 3.35,716만원으로 서울시 평균보다 2,700만원가량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에서는 수영구가 3.31,572만원으로 부산시 평균보다 500만원가량 높게 형성됐다.

 

인근 지역보다 집값이 2배가량 비싼 곳도 있다. 충남 천안시 서북구에 위치한 불당동은 3.31,371만원으로 천안시 평균보다 2배가량 높다. 서산의 강남이라 불리는 예천동도 3.3919만원으로 서산시 기타 지역보다 346만원가량 높게 형성됐다.(20206월 말 기준)

 

이들 지역은 분양시장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지난 1월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서 분양한 개포 프레지던스 자이는 특별공급을 제외한 232가구 모집에 15,082명이 몰리며 65.0111순위 마감됐다. 지난달 인천의 강남 연수구 송도동에서 분양한 더샵 송도센터니얼도 특별공급을 제외한 190가구 모집에 27,251명이 몰리며 평균 143.4311순위에서 마감됐다.

 

부산의 대표 부촌인 해운대구에서는 지난 3월 분양한 쌍용 더 플래티넘 해운대아파트가 226.4511순위에서 마감됐다. 지난 4월 대구의 강남 수성구 범어동에서 분양한 쌍용 더 플래티넘 범어22.591로 인기리에 1순위에서 마감됐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똘똘한 한 채를 찾는 수요자들이 늘면서 주거 선호도가 높은 지역과 아닌 지역의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주거 선호도가 높은 부촌은 집값 형성이 남다르고, 실수요층도 견고해 매매 및 신규 분양 아파트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이 같은 분위기에서 지역내 대표 부촌에서 분양이 잇따를 전망이다.

충남 서산의 강남이라 불리는 예천동에서는 대우건설이 이달 서산 푸르지오 더 센트럴을 분양한다. 예천동 6년만에 공급되는 대형사 브랜드 아파트로 지하 2, 지상 최고 25, 10개 동, 전용면적 69~99, 861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롯데마트와 하나로마트가 인접해 있고, 서산 중앙호수공원 인근에 조성된 상업시설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단지 바로 옆 서남초를 비롯해 서산중, 서산여중·여고, 석림중, 서산중앙고 등 초··고교 인접해 있다. 단지 앞 서해로, 고운로, 중의로를 통해 서산 도심 이동이 편리하고, 32번 국도, 29번 국도를 통한 당진, 태안, 홍성 등 인근 지역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서산의 명소인 중앙호수공원이 인접해 있다.

 

충북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오는 9청주 복대2구역 더샵’(가칭)을 분양한다. 지하 2, 지상 최고 25, 11개 동, 전용면적 39~84, 986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중 668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서원초와 진흥초, 직지초, 충북대가 가까이 있다.

 

전북 전주시의 신흥 부촌인 송천동에서는 태영건설이 오는 10에코시티 데시앙(15블록)’을 분양한다. 전용면적 60~85, 748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백석저수지와 중심상업지구가 인근에 있다.

 

대구의 강남 수성구에서는 포스코건설·대우건설 컨소시엄이 오는 8월 파동 일대에서 수성 더팰리스 푸르지오 더샵1,299가구를 분양한다. 수성구 황금동에서는 현대건설이 오는 10힐스테이트 황금역1’ 152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부산의 전통 부촌인 수영구 남천동에서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오는 10남천동 힐스테이트’(가칭)을 분양한다. 주상복합으로 총 217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인근 광안리 해수욕장이 있다.

 

서울의 대표적인 부촌인 강남권에서도 분양이 잇따른다. 대우건설은 이달 서울 강남구 대치동 구마을1단지를 재건축하는 대치 푸르지오 써밋을 분양한다. 지하 2~지상18, 9개동, 전용면적 51~155, 489가구로 조성된다. 이중 106가구가 일반분양된다. 대현초와 대명중, 휘문중·고 등이 인접해 있고, 대치동 학원가가 가깝다.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에서 GS건설이 하반기 인천송도자이(A10블록)’를 분양할 예정이다. 1,524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