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 받는 GS건설 “ 한남3구역 개별홍보 중단”

부동산 입력 2020-02-14 15:07:43 수정 2020-02-14 20:10:05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GS건설이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재입찰에 홍보업체인력(OS요원)을 통한 개별홍보를 중단했습니다.

GS건설 관계자는 “외주 홍보업체 직원이 조합원들을 일일이 찾아가 홍보하는 활동을 중단했다”면서 “보도자료 배포나 일반적인 홍보활동은 계속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GS건설은 지난해 11월 한남3구역 재개발 사업 수주전에서 GS건설이 고용한 외주 홍보업체 직원들이 조합원들에게 현금과 향응을 제공했다는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GS건설은 입찰 전 개별 홍보 활동을 하지 않겠다는 내용의 문자를 조합원들에게 발송했습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