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스테이 지축’ 모델하우스 개관식 성황리 개최

부동산 입력 2019-11-27 16:26:44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더함]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사회혁신기업 ‘더함’이 주관하는 국내 최초의 협동조합형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위스테이(WESTAY)’가 지난 22일, 서울 명동에 위치한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위스테이 지축’의 모델하우스 개관 기념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1차 조합원들과 예비 입주자들, 사업주관사이자 사회혁신기업인 더함의 양동수 대표와 직원들이 참석해 위스테이 지축의 본격적인 입주자 모집을 알리고, 예비 입주자들이 꿈꾸는 마을공동체와 아파트에 관해 이야기 나누는 자리를 가졌다.
 
또 위스테이가 지향하는 이웃과 함께 만들어가는 공간을 목표로 예비 이웃들이 서로 어우러질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모델하우스 입구에서는 1차 조합원들이 새로운 이웃을 맞이하고자 직접 모은 쌀로 빚은 맞이떡을 방문객들에게 무료로 나눠주고, 아이들이 손수 만든 내가 살고 싶은 마을 블록 작품을 발표하며 아이들의 상상이 실현되는 아파트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조합원 축사를 맡은 이승구 조합원 가족은 “안전하게 어린이를 키우기 힘든 각박한 세상이지만 위스테이 지축에 함께 모여 사는 이웃들은 이웃의 아이 이름 10명씩은 불러주는 따뜻함이 있을 것 같아 함께하기로 마음먹었다”는 입주 취지를 밝혀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위스테이 지축은 최근 가장 인기 있는 전용 면적 74㎡, 84㎡로 이뤄진 총공급 수 539세대의 대단지 아파트다.
 
위스테이는 국토교통부 시범사업으로 선보이는 새로운 개념의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이다. 입주자가 스스로 설립한 사회적협동조합이 주체가 되어 아파트 내 커뮤니티 시설의 인테리어부터 프로그램까지 전반에 걸쳐 입주자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꾸려가는 대규모 아파트형 마을공동체다.

한편, 위스테이 지축의 모델하우스는 지난 22일부터 오픈되어 관람이 가능하며 ‘위스테이 지축’의 특별공급 접수는 오는 28일부터 12월 1일까지, 일반공급 접수는 12월 1일부터 3일까지로 정당 계약은 오는 12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