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바이오 쇼크’ 여파에…작년 ‘코스닥 1조 클럽’ 위축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코오롱티슈진의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 품목허가 취소 등의 ‘바이오 쇼크’로 투자 심리가 크게 위축되며 코스닥 시장 ‘1조 클럽’ 성장세가 전반적으로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말 시총이 1조원 이상인 상장사(우선주 포함) 194곳 가운데 26곳이 코스닥 상장사로 지난해보다 2곳 줄었다. 여기에 지난해 ‘코스닥 1조 클럽’에 신규 상장한 배터리소재 제조업체 에코프로비엠 1곳을 제외하면 그 수는 3곳이 된다. 실제 코스닥 시총 1위 기업인 셀..

      증권2020-01-08

      뉴스 상세보기
    • 삼성전자 등 시총 상위기업, 2분기에 수익성 악화

      [앵커]지난 14일은 기업들의 반기 실적 공시 마감일이었습니다. 이 때문에 장 마감 이후에도 감사보고서에 이상이 있는 일부 기업을 제외한 대부분 기업들이 실적을 공시했는데요. 유가증권시장에서 시총 1조클럽에 드는 상위 20개 기업들의 실적을 종합해보니, 매출 증가보다 영업이익 감소가 두드러지며 수익성이 악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7월부터 지난 14일까지는 기업들의 실적 공시 시즌이었습니다.이 기간 동안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올라온 기업들의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유가증..

      증권2019-08-16

      뉴스 상세보기
    • 한 달 만에 12곳 줄어든 ‘시총 1조 클럽’…코스피 7곳↓·코스닥 5곳↓

      시가총액이 1조원이 넘는 상장기업이 지난 6월(198곳)에 비해 12곳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3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종가를 기준으로 상장사 가운데 시총이 1조원 이상인 ‘1조 클럽’(우선주 포함)은 총 186곳이다. 코스피 기업이 163곳으로 전월 말보다 7개 줄었고 코스닥 상장사는 23곳으로 5개 감소했다. 이번 ‘시총 1조 클럽’ 월간 감소 규모는 미중 무역분쟁 속에 ‘검은 10월’을 기록한 지난해 10월 이후 최대 수준이다. 검은 10월 당시 시총 1조 클럽은 23곳 줄어든 바 있..

      증권2019-07-3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1조클럽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1조클럽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