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3억 이상 주택 거래시 자금조달계획서 의무화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오는 13일부터 수원과 의왕, 안양 만안구 등 조정대상지역에서 3억원 이상 주택 거래시 자금조달계획서 제출이 의무화됩니다.국토부에 따르면 자금조달계획서 관련 규제를 강화한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이 오늘(10일) 국무회의를 통과했습니다. 기존에는 과천, 하남 등 투기과열지구 3억원 이상 주택에 대해서만 자금조달계획서를 내면 됐지만 앞으론 조정대상지역 3억원 이상주택과 비규제지역 6억원 이상주택까지 확대되는 겁니다.이와 함께 투기과열지구에서 9억원 초과 주택을 거래하면 자..

      부동산2020-03-10

      뉴스 상세보기
    • [공고문 읽어주는 남자] 과천제이드자이, 시세대비 ‘반값’…전매제한은 10년

      [앵커] 과천지식정보타운에서 첫 분양 단지가 나옵니다. 내달 3일 청약에 들어가는 과천제이드자이 아파트인데요. 단지가 들어서는 곳이 투기과열지구, 청약과열지역 등으로 규제에 묶여 있지만 시세대비 반값에 분양한다는 소식에 이미 수요자들 사이에선 관심이 큰 상황입니다. 오늘 ‘공고문 읽어주는 남자’에서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부동산팀 정창신기자 나왔습니다. 안녕하세요.   [기자]네. 안녕하세요.   [앵커]이 단지는 벌써부터 반값 아파트란 얘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분양가는 얼마고 ..

      부동산2020-02-26

      뉴스 상세보기
    • [기고] 부동산 시장의 새로운 방향, 도시재생에 주목해 보자/이진우 오비스트 대표

      2014년쯤으로 기억된다. 서울경제TV에서 부동산전문가 진행을 볼 때였다. 당시 출연했던 모 대학 교수님과 다룬 주제가 바로 ‘가로주택정비사업’이었다. 전문가와 프로그램에서 내린 결론은 이 상태로는 활성화가 힘들 것 같다는 결론을 내렸었다. 바로 ‘경제성 부분’ 때문이었다. 사업이익이 발생하지 않는다면 어느 사업시행자가 그 사업을 하겠느냐는 내용이었다. 우리나라의 도시재생, 도시정비는 어떻게 진행되었을까. 70년대 이후 진행된 도시정비사업은 모두 도시재개발법에서 시작됐다. 이후 △2002년 제정된 도시정비법이라..

      오피니언2020-02-04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부자아빠 “서울 재건축, 총선 전까지 봐야”

      [앵커]12·16대책이후 대출이 막히면서 고가 아파트가 많은 강남권 재건축 단지의 집값 흐름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어떤 곳은 호가가 1억씩 떨어진 곳이 나오는가 하면 또 다른 단지는 집값이 오르는 분위긴데요. 대책이 나온 지 한 달이 다돼갑니다. 이들 지역 전망은 어떤지 투자 매력은 여전히 있는 건지 꼼꼼히 따져보겠습니다. 필명 ‘부자아빠’로 유명한 분입니다. 양팔석 부자아빠부동산연구소 대표님 나오셨습니다. 안녕하세요. [양팔석 대표]네. 안녕하세요. [앵커]정부가 고강도 대책을 내놨어요. 어느..

      부동산2020-01-14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분양가상한제 가짜뉴스아웃⑤] 상한제 지역도 아닌데 상한제탓 청약 과열?

      [앵커]수십대1, 많게는 200대1이 넘는 높은 청약 경쟁률이 나오면서 시행을 앞둔 분양가상한제 때문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주 16개 분양단지 중 11곳이 분양가상한제와 상관이 없는 비규제지역에 있는 단지였습니다. 특히, 206대1로 사상 최고 청약 경쟁률을 보인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3차’도 상한제 적용을 받는 지역이 아닙니다. 그런데, 왜 일부 언론에서 분양가상한제 때문에 청약이 과열되고 있다고 보도하고 있는 것일까요? 부동산팀 유민호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

      부동산2019-09-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투기과열지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투기과열지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