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개인·외국인 대규모 매수세에 2150선 회복…4거래일 만에 반등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개인과 외국인의 쌍끌이 매수세에 힘입어 4거래일 만에 반등에 성공했다. 이날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만 4,800억원 넘는 주식을 사들이며 증시 강세를 견인했다. 상해 종합지수와 홍콩 항셍지수가 각각 1% 넘게 반등하는 등 아시아 금융시장은 전반적으로 온기가 돌면서 그동안 투심을 짓눌렀던 ‘신종 코로나’ 공포에서 다소 진정된 모습을 보였다. 코스닥은 개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2% 넘는 올랐다.코스피 지수는 4일 전일 대비 39.02포인트(1.84%) 뛴 2,157.90에 종료됐다. 기관 ..

      증권2020-02-04

      뉴스 상세보기
    • 대신증권, ‘2020년 증시전망’ 유튜브 생방송 31일 진행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대신증권이 오는 31일 ‘내 손 안의 시황’이라는 제목으로 2020년 증시전망 관련 유튜브 라이브방송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대신증권 ‘내 손 안의 시황’ 라이브 방송은 31일 오후 4시부터 40분간 대신증권 유튜브 채널인 대신 Balance View 페이지에서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이경민 대신증권 투자전략팀장이 직접 2020년 국내외 경제와 주식시장 동향 및 투자전략을 주제로 주요 이슈를 고려한 국내외 경제 및 증시 동향을 진단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시나리오별 대응 투자전략과 ..

      증권2020-01-29

      뉴스 상세보기
    • 김종갑 “앞으로 대세 하락 온다”…'부동산 재테크 콘서트' 강연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김종갑 닥터아파트 전문위원이 내년 부동산 시장은 하락할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김종갑 위원은 “주택거래량은 매매가격보다 선행하는데 거래급감은 단기~중기에 일어난다”며 “이는 집값 정체 및 하락 징후”라고 주장했다. 여기에 “수요부족으로 상승폭이 제한적이며 거래 실종시 가격이 하락할 것”이라고 내다봤다.김 위원은 “전세가격하락은 갭투자 요인이 줄어들고 집값을 하락시키는 징후”라며 “단기~중기 매수보다 전세 살겠다는 의지로 집값 정체 및 하락 징후”라고 설명했다. &nb..

      부동산2019-12-04

      뉴스 상세보기
    • 현대경제연구원 "내년 한국경제 올해와 비슷한 양상"

      현대경제연구원은 "내년 한국 경제 상황이 올해와 비슷한 양상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원 현대경제연구원 경제연구실장은 24일 '2020년 산업경기의 10대 특징과 시사점'이라는 보고서에서 이같이 예상했다. 그는 아시아 주요국의 경기둔화, 보호무역 기조, 잠재성장률 하락 등이 2020년 한국 경제의 하방 위험이 될 수 있다고 꼽았다.그는 "중국 경제성장률은 5%대로 낮아질 것으로 보이고 인도 경제성장률도 급락했다"며 "만약 아시아 경제권의 성장세에 문제가 생기면 한국은 수출은 물론 성장률 자체가 위협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경제·사회2019-11-24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집사려면 내년에? “2020년 집값 0.8% 하락”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앵커]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지정을 하루 앞두고 있습니다. 분양가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공급이 줄어 집값이 오를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오는데요. 내 집 마련이 절실한 서민들은 혼란스럽기만 하죠. 민간연구기관인 건설산업연구원이 내년 집값이 0.8% 하락할 것이란 전망을 내놨습니다. 올해 사지 말고 더 기다려야 할까요. 부동산팀 정창신기자와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기자]네. 안녕하세요.   [앵커]정기자. 우선 내년 부동산 전망이 나왔어요. 연구기관 중 처음인데..

      부동산2019-11-0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부동산마지막 카드, 하반기 시장 어디로?

      부동산 올인원

      2019-08-22 (목) 13: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전망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