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지난해 11월 은행 대출 연체율 0.02%p 상승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국내 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이 소폭 상승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11월 기준 국내 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1개월 이상 원리금 연체)이 0.48%를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전달보다 0.02%포인트 상승했고, 1년 전보다 0.11%포인트 떨어진 수치다.   지난해 11월 중 신규 연체 발생액(1조6,000억원)은 연체 채권 정리 규모(1조1,000억원)를 상회했다. 이에 연체 채권 잔액이 8조2,000억원으로 늘어나 연체율이 올랐다. 차주별로 보면 지난해 11월 말 기업대..

      금융2020-01-21

      뉴스 상세보기
    • 방문규 “수출 회복 위해 올해 69조 금융지원”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앵커]한국수출입은행이 올해 수출기업의 금융 지원을 위한 여신 규모를 69조원까지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경제 활력을 위해 혁신성장과 소재·부품·장비 산업을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한국수출입은행이 세운 올해 여신지원 목표액은 69조3,000억원.   지난해 실적보다 16% 늘려 잡았습니다.   수출 분위기 반전을 통해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단 각오입니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금융2020-01-20

      뉴스 상세보기
    • 신한은행, ‘글로벌 최우수 무역금융 혁신은행’ 선정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신한은행은 지난 15일 금융전문지 글로벌 파이낸스가 주관하는 2020년 최우수 무역금융-공급망금융 시상식에서 ‘글로벌 최우수 무역금융 혁신은행’으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시상 주관사인 글로벌 파이낸스는 전 세계 186개국, 5만여명 이상의 최고경영자(CEO)와 금융전문가가 구독하는 금융 전문매체다. 이번 시상식에서 글로벌 최우수 무역금융-공급망금융 은행으로 선정된 은행은 해당 분야에서 두각을 보인 북미, 유럽계 글로벌 선진은행들이다. 국내에서는 신한은행만 유일하게 이름을 올..

      금융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마이데이터 가능해졌다”…탄력받는 핀테크

      [앵커]신용정보법과 개인정보보호법 등 이른바 ‘데이터 3법’이 지난 9일 국회를 통과했습니다. 개인 신용과 관련한 각종 데이터를 기업이 활용할 수 있게 되면서 핀테크 산업 성장에도 탄력을 줄 것으로 보이는데요. 법안 통과 이후 첫 정책설명회 자리에 유민호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1년 2개월 만에 지난 9일 국회 문턱을 넘은 데이터 3법.   금융과 가장 밀접한 신용정보법 통과로 방대한 데이터가 개방되면서 핀테크 업계도 화색입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한국핀테크지원센터..

      금융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변동형 주택대출 금리, 최저 2.63%까지 하락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일제히 하락하면서 이와 연동된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최저 2.63%까지 떨어집니다.  16일 은행권에 따르면 신한·KB국민 등 주요 은행은 이날부터 적용되는 신(新) 잔액 기준 코픽스 변동형 주택대출 금리를 일제히 전달보다 0.06%p 낮췄습니다.  6개월 연속 하락세입니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 연동 금리도 0.03%p씩 내렸습니다.  하나은행을 제외한 은행들이 변동금리를 인하한 것은 전날 은행연합회가 공시한 지난달 코픽스가 하락한 영향입니다. &..

      금융2020-01-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