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통장 속 ‘내 돈’ 안전할까…예금 5,000만원까지 보호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코로나19 여파에 금융시장이 흔들리면서 예금자보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현재 은행, 보험사 등 금융회사에 넣어둔 예금은 원금과 이자를 합쳐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30일 인터넷 재테크 커뮤니티 등을 종합하면 코로나19에 세계 경제가 타격을 받으면서 은행, 저축은행 등 금융사가 부실에 빠지면 예금을 돌려받지 못하는 것 아니냔 게시물이 올라오고 있다. 한 회원은 “이자율이 높아 2금융권에 예금을 넣었는데 돈을 찾아야 할지 고민”이라고 우려를 나타냈다. ..

      재태크2020-03-31

      뉴스 상세보기
    • 기준금리 0%대에 은행 예금 금리 인하 움직임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기준금리 제로금리 시대로 접어들면서 은행들이 수신금리 인하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특히 지방은행들의 인하 금리 폭이 0.50~0.60%p로 시중은행보다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아직 기준금리 인하분을 반영하지 않은 은행들은 고객 이탈 우려 등으로 금리 인하 시점과 인하 폭을 두고 고민 중이다.한국은행이 지난 16일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치인 연 0.75%로 0.5%p 인하하자 절반 정도의 은행들이 예적금 금리에 기준금리 인하분을 반영했다. 23일 전국은행연합회와 은행권에 따르면 지방은행의 주요 ..

      금융2020-03-23

      뉴스 상세보기
    • 저축은행 ‘사상 최대’ 실적…“코로나 사태, 모니터링은 강화”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지난해 저축은행의 순이익이 1조2,000억원을 넘기며 역대 최대 실적을 냈다. 연체율 등 건전성도 개선되는 모습이다.   2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19년 저축은행 영업실적’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79개 저축은행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1조2,723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1조1,084억원였던 전년 말보다 14.8%(1,639억원) 증가한 수치다.   대출을 확대하면서 이자이익이 급증했다. 또 판매관리비가 증가한 영향이 컸다. 지난해 저축은행 이자이익은 4조4,587..

      금융2020-03-23

      뉴스 상세보기
    • 내일부터 은행권 주총…조용병·손태승 연임 '주목'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오는 20일부터 은행권 정기 주주총회가 시작된다. CEO 연임과 신규 사외이사 선임 등 굵직한 안이 걸려있는 가운데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과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의 연임이 주목된다.19일 금융권에 따르면 20일 KB·하나·BNK금융지주, 25일 우리금융지주, 26일 신한·DGB·JB금융지주, 30일 농협금융지주 정기주총이 열린다. 20일 포문을 여는 KB금융 주요 안건은 사외이사진 재편이다. 회장후보추천위원회 위원장을 맡았던 유석렬, 박재하 사외이사가 최장 임기를 마치고 그 자리에 권선주 전 기업..

      금융2020-03-19

      뉴스 상세보기
    • 은행 보유 외화 규모 확대…선물환 포지션 한도 25% 상향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정부가 은행이 보유할 수 있는 외화 자산의 규모를 늘릴 수 있도록 은행 선물환 포지션 한도를 25% 확대했다. 기업과 금융기관들의 외화조달에 애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조치다. 선물환포지션은 은행의 자기자본에 대한 선물외화순자산 비율을 의미한다.국내은행의 선물환 포지션 한도는 40%에서 50%로, 외은지점은 200%에서 250%로 각각 올린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위기관리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은행에 대한 선물환 포지션 규제 한도를 25% 상향..

      증권2020-03-1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