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미국시장 서머리-9월14일] 기업 M&A·코로나 백신 개발 기대감에 상승

      미 증시는 개별 기업들의 M&A 를 비롯한 백신과 관련된 호재성 재료에 기반해 상승 출발. 특히 반도체 및 제약 바이오 업종이 상승 주도하며 나스닥지수는 장중 한 때 2.44% 상승하기도 함. 여기에 배당 성향이 높은 리츠 금융회사들과 경기 민감주도 동반 강세를 보인 점도 긍정적 요인. 다만, 오후 들어 기술주 중심으로 매물이 출회되며 상승분을 축소하기도 하는 등 변화를 보이는 등 여전히 변동성은 큰 모습. (다우지수 +1.18%, 나스닥지수 +1.87%, S&P500지수 +1.27%, 러셀2000지수 +..

      증권2020-09-15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9월10일 오전 시황] “주가 스스로 적절한 숨 고르기 통해 시세를 연장해가고 있다”

      이틀간 급락했던 미국시장의 상승에 힘입어 개장 초 강하게 시작하였지만, 선물옵션 만기일을 맞아 기관의 프로그램 매도 물량이 꾸준히 증가하며 코스피지수는 제한적인 반면, 선물옵션만기와 관계 없는 코스닥지수는 상당히 견조한 상태이다. 하지만, 미국시장의 급락 여파를 잘 넘겨준 덕분에 오히려 시장 내 매물출회가 전 종목들로 확산되며 시세의 탄력은 감소 중에 있다. 전일 시장분위기를 개선시켜준 통신장비주들은 개장 후 단기 이식매물출회가 많은 관계로 부진한 시세흐름을 보여주는 가운데, 핸드셋·반도체·디스플레이·OLED·I..

      증권2020-09-10

      뉴스 상세보기
    • [미국시장 서머리-9월2일] 코로나19 백신 조기 승인 기대감 증시 호재 작용

      미 증시는 고용지표 부진에도 불구하고 상승 출발했으나 테슬라(-5.83%)가 장중 15% 급락하자 상승분 반납. 그러나 파우치 소장이 코로나19 백신 조기 승인 관련 발언으로 상승폭이 재차 확대. 한편, 연준이 베이지북을 통해 경기 회복 둔화를 언급했으나 경기 둔화시 연준의 적극적인 대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 속 영향은 제한. (다우지수 +1.59%, 나스닥지수 +0.98%, S&P500지수 +1.54%, 러셀2000지수 +0.87%,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 +2.84%)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증..

      증권2020-09-03

      뉴스 상세보기
    • [미국시장 서머리-8월26일] 소비심리지표 및 애플 등 강세 종목 하락세

      미 증시는 부진한 소비심리지표 및 애플 등 최근 강세를 보였던 종목들이 하락하며 약세를 보이기도 했음. 대체로 시장은 파월 연준의장의 연설을 기다리며 관망세가 짙은 가운데 업종별 차별화된 모습을 보이며 나스닥은 강세를 다우는 약세를 보이며 마감.(다우지수 -0.21%, 나스닥지수 +0.76%, S&P500지수 +0.36%, 러셀2000지수 +0.17%,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 +1.07%)  미 소비지표가 부진한 모습을 보인 점 부담으로 작용. 콘퍼런스 보드가 발표한 미 8월 소비자신뢰지수는 84.8을 기록해 전월 ..

      증권2020-08-26

      뉴스 상세보기
    • [미국시장 서머리-8월12일] 소비자 물가지수 호조…대형 기술주 강세

      ◆ 미 증시는 우호적인 소비자 물가지수 발표 및 대형 기술주가 강세를 보이며 상승. 특히 테슬라(+13.12%)가 주식분할로 급등한 후 여타 대형 기술주도 주식분할을 통한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된다는 점이 우호적으로 작용. 더불어 미-중 마찰 우려가 완화된 점, 추가 부양책 협상 기대도 우호적으로 작용.  (다우지수 +1.05%, 나스닥지수 +2.13%, S&P500지수 +1.40%, 러셀2000지수 +0.52%,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 +3.36%) - 미국의 소비자물가지수가 호조를 보인 점이 증시에 긍정적으로 ..

      증권2020-08-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미국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미국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