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준금리 동결 금통위원들 “완화적 통화정책 자산 버블 우려”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지난달 16일 열린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일부 위원들이 완화적 통화 정책에 따른 자산 가격 고평가 현상을 우려했다.한국은행이 4일 공개한 금통위 의사록에 따르면 한 위원은 "완화적 통화정책이 금융시장에 빨리 파급되는 반면 실물경제 파급까지는 상당한 시차가 있다"며 "실물경제로의 파급이 장기간 제약되면 GDP 대비 민간부채 비율이 계속 올라가 부채 과잉이 심화하는 데다, 경제 기초여건 대비 자산가격의 고평가 형성 우려가 커질 것"이라고 경고했다.다른 한 위원도 "완화적 통화정책이 실물경제에도..

      금융2020-08-04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실효하한 다다른 기준금리…정책공조 먹힐까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앵커]한국은행이 두 달 만에 또 다시 금리인하를 단행하면서 기준금리 0.5% 시대가 열렸습니다. 코로나19 사태 상황을 보면서 하반기 정책결정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었지만 한은이 한발 빠른 결정을 내렸는데요. 이번 금통위의 결정이 과연 얼마나 효과가 있을지 정순영 기자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정순영 기자.[기자]네. 안녕하십니까.[앵커]금통위가 오늘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연 0.75%에서 0.50%로 낮췄습니다. 빅컷을 단행한 뒤 불과 두 달 만의 결정인데, 한은이 아주 기민하게 움직이고 있네..

      금융2020-05-28

      뉴스 상세보기
    • 경기 회복 낙관론에 다우 2.21%↑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봉쇄 해제 이후 경기 회복 기대감에 대한 낙관론이 이어지며 뉴욕 증시가 상승 랠리를 이어갔다. 27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53.16포인트(2.21%) 오른 2만5,548.27에 마감했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44.36포인트(1.48%) 상승한 3,036.13에 마쳤다. 기술주 위주의 나스닥은 72.14포인트(0.77%) 오른 9,412.36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현지시간 27일)..

      증권2020-05-28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개인 순매수세에 3거래일 연속 1,800선 사수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뉴욕증시 상승 마감과 유가 상승 기대감이 호재로 작용하며 코스피와 코스닥이 모두 상승 마감했다. 양 시장 모두 개인의 순매수가 지수 상승을 이끌며 코스피는 3거래일 연속 1,800선을 유지했고, 코스닥은 610선 중반대에서 거래를 마쳤다. 증권업계에서는 금일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의 결과에 주목하며 추가 금리 인하에 대한 전망을 각각 내놨다.  9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1.61% 상승한 1,836.21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1.71% 오른 1,838.09로 출발했다. 장 ..

      증권2020-04-09

      뉴스 상세보기
    • 한은, 기준금리 연 0.75%로 동결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한국은행이 9일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현재의 연 0.75%로 동결했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같은 날 통화정책 결정회의를 열어 의결문을 발표했다. 금통위는 “국내 경제는 성장세가 크게 둔화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소비가 큰 폭으로 감소했고 설비투자 회복이 제약되는 등 건설투자 조정이 이어졌으며, 수출도 소폭 감소했다”고 분석했다.   또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지난 2월 전망치(2.1%)를 큰 폭으로 밑돌 것으로 예상한다”며..

      금융2020-04-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한은 “미중협상 진전에 대외위험 일부 완화”

      SEN 뉴스 플러스

      2019-12-13 (금)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