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우디에스피, 상반기 영업익 62억원…전년比 148%↑

증권 입력 2021-08-17 09:41:53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검사장비 전문업체 영우디에스피는 17일 2021년 상반기 영업익 62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148% 성장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영우디에스피에 따르면 향후 긍정적인 실적 흐름이 예상된다. 동사는 OLED, QNED, QD OLED, 마이크로LED 등 대부분의 디스플레이에 적용 가능한 검사 장비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 OLED에서 QD OLED, QNED, 마이크로LED 등으로 사업범위가 확대되고 있어, 회사 디스플레이 검사장비에 대한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로봇, 반도체검사장비, 2차 전지, 헬스케어 등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신사업도 진행중이다. 회사는 지난 6월 SK텔레콤 등과 로봇 관련 MOU를 체결하며 13조 로봇 시장에 진출했다. 본 협약은 AI 서빙로봇 ‘서빙고’의 상용화를 위한 것으로, 영우디에스피는 디스플레이 검사장비 기술력을 살려 로봇의 제품 개발, 설계, 양산, 출하 등을 총괄한다. 또한 회사는 서빙로봇에 이어 의료용 돌봄 로봇 시장에도 진출하며, 로봇 관련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가는다는 계획이다.


반도체 검사장비 분야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10나노 이하 반도체 결함 검사장비용 자외선 렌즈모듈 실장 성능평가 기술 개발’세부 기관에 선정된 바 있다. 특히 영우디에스피가 개발 예정인 10나노급 검사장비는 현재 수입 장비에 의존하고 있다. 해당 과제를 기반으로 사업화에 성공한다면 중장기적으로 대규모 신규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


영우디에스피 관계자는 “하반기 국내외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적극적인 투자가 예상되는 만큼 당사 검사장비에 대한 수요 역시 증가하며 견조한 실적을 이어갈 것”이라며, “최근 신사업을 통한 사업다각화를 추진중이며, 향후 신규 매출이 발생과 함께 실적이 본격화될 전망”이라고 말했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부동산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