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인 명의로 '부동산 쇼핑' 이상거래 적발

부동산 입력 2021-04-19 23:10:01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작년 9~11월 불법 의심 사례 244건 접수

울산·천안·창원 등 15개 비규제지역 집중 단속

불법·위법 의심 사례 지자체 통보 등 조치 예정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법인 명의로 1억원 미만의 지방 아파트 10채씩 사들이는 등 투기 의심 거래 수백건이 정부 조사에 적발됐습니다.

 

오늘(19일) 국토교통부는 부동산거래분석기획단이 지난해 9∼11월 지방의 부동산 과열 지역에서 신고된 2만5,455건의 거래 중 1,228건의 이상 거래를 포착해 조사한 결과 탈세 의심 58건, 부동산거래신고법 위반 의심 162건 등 총 244건의 불법 의심 사례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기획단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울산·천안·창원 등 과열 조짐이 있는 비규제지역 15곳을 중심으로 시장 교란 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을 실시했습니다.

 

기획단은 이번에 적발된 불법 의심 사례들을 해당 지자체와 국세청, 금융감독원, 경찰 등에 통보 또는 수사 의뢰한다는 방침입니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