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완주 푸르지오 더 퍼스트’ 미래가치 주목…전 타입 1순위 청약 마감

부동산 입력 2020-10-19 10:58:1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완주 푸르지오 더 퍼스트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완주 첫 브랜드 아파트인 완주 푸르지오 더 퍼스트23일부터 4일간 당첨자 계약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단지는 입지·상품성을 갖춘데다 공공택지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를 피한 단지로 평가 받고 있다.

실제 단지는 지난 28일 진행된 1순위 청약 결과 498가구(특별공급 제외)2,531건의 청약이 몰리며 평균 5.081의 경쟁률로 전 타입 청약 마감된 바 있다. 최고 경쟁률은 262가구에 1,883건이 접수돼 7.191을 기록한 84A 타입이 차지했다.

 

분양 관계자는 지역 최초 브랜드 아파트로 푸르지오가 공급된다는 소식에 완주는 물론 전주, 익산 등 주변 도시에서도 청약을 넣은 사람이 많고, 분양권 전매 제한 1년을 적용 받는 마지막 아파트여서 구매 부담이 적은 것도 흥행에 힘을 보탰다견본주택으로 문의전화가 끊이질 않고 있어 계약도 순조로울 전망이며, 무엇보다 완주 첫 브랜드 아파트에 걸맞은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단지구성과 평면에 각별히 신경을 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완주 푸르지오 더 퍼스트는 전북 완주군 삼봉지구 B-2블록(삼계읍 수계리 705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1~지상 최고 256개동, 전용면적 72·84605가구 규모다. 당첨자로 선정된 날로부터 1년이 지나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삼봉지구는 삼례읍과 봉동읍 일원(914,000)에 조성되는 지역 첫 공공주택지구로 입주 시점에 다채로운 편의시설 이용이 가능할 전망이다. 편의시설이 밀집한 전주 에코시티까지 차량으로 7분 거리며, 완주산업단지까지 차로 3분이면 갈 수 있는 직주근접 프리미엄도 누릴 수 있다.

 

브랜드 파워에 걸맞은 상품성도 돋보인다. 전 세대 개방감 높은 4베이를 적용하고, 4(84A·B) 혁신 설계도 갖춘다. 드레스룸, 팬트리 등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다양한 공간 구성이 가능하며, 골프연습장, 독서실, 피트니스, 어린이집 등 커뮤니티시설도 들어선다.

 

견본주택은 완주군 삼례읍 수계리 322-1(완주소방서 옆)에 위치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