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LH, 광명 ‘너부대’ 도시재생 뉴딜사업 ‘첫 삽’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앵커]정비사업 부지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건 ‘갈등’일 겁니다. 기존에 살고 있던 거주민들과 그 집들을 밀어내고 새로 건물을 지으려는 사업자들 사이에 갈등이 있기 마련인데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첫 삽을 뜬 광명 너부대 마을에는 이런 갈등 대신 상생이 자리 잡았습니다. 거주민들도 반기는 도시재생사업이라고 하는데요. 이아라 기자가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기자]무허가 건축물이 밀집해 있는 광명5동 ‘너부대 마을’.LH가 이 지역을 정비해 240호의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합니다.&..

      부동산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이수건설, ‘2019년 고객품질대상’ 2개 부문 우수상 수상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이수그룹 계열사 이수건설은 지난 3일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가 주관하는 ‘2019년 고객품질대상’에서 △건설업체 △건설업체 소장 부문에서 각각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건설업체’ 부문에서는 최근 1년간 이수건설 노력한 시공 현장 품질과 하자 처리율, 친절도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고, ‘건설업체 소장’ 부문은 하남미사 A24BL 아파트 건설공사 22공구 현장이 성과를 인정받았다. 이수건설은 또한 LH가 평가하는 고객품질평가, 하자보수율평가, 시공품질평..

      산업·IT2019-12-04

      뉴스 상세보기
    • LH, ‘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 개최…공정·안전·품질 혁신 모색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달 29일 경기도 성남시 LH 경기지역본부에서 건설관계자 및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 안전, 품질 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이번 컨퍼런스는 공정한 건설환경 조성과 건설문화 혁신을 위해 안전관리‧품질개선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건설기술 전반에 대한 발표와 토론을 통해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건설문화 혁신 우수제안, 안전관리 모범현장, 우수 건설혁신팀에 대한 시상, △우수사례 발표, △신기술 전시물 관람..

      부동산2019-12-02

      뉴스 상세보기
    • LH,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동반성장 펀드 200억원 조성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28일 서울 중구 IBK기업은행 본사에서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이번 협약은 LH가 지난 3월 발표한 일자리 종합계획인 ‘LH Good Job Plan 시즌3’ 및 6월 수립한 ‘LH 동반성장 추진계획’의 일환으로, 지역균형발전 및 중소기업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200억원의 동반성장 펀드를 조성하게 되며, 조성된 펀..

      부동산2019-11-29

      뉴스 상세보기
    • 변창흠 LH 사장, 신남방 핵심 국가들과 협력 확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한-아세안 정상회의에 참석한 신남방정책의 핵심 전략 국가인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및 미얀마와 수도이전 사업, 스마트시티 개발 등에 대한 지속적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28일 밝혔다.변창흠 LH 사장은 지난 27일 인천 송도에서 모하메드 바수키(M.Basoeki Hadimoeljono) 공공사업주택부 장관과 인도네시아 수도이전에 대한 상호간 협력방안을 협의하기 위해 간담회를 가졌다.   현재 인도네시아는 높은 인구밀도와 대기오염 심화, 해수면 상승 등으로 수도를..

      부동산2019-11-2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LH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LH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LH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