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모건스탠리 “美, 내년 또 다시 제로 금리 가능성”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추가인하가 전망되고 있는 가운데 모건스탠리가 내년에 또 다시 제로 금리를 달성할 가능성이 있다고 예측했습니다. 모건스탠리 이코노미스트 엘렌 젠트너는 9월과 12월에 기준금리가 0.25%포인트씩 떨어지고, 내년에도 0.25%포인트씩 4차례 추가로 인하될 것이라 밝혔습니다.이렇게 되면 연준 기준금리는 금융위기 당시인 제로에 근접한 상태로 떨어지게 됩니다.젠트너는 “이미 추가 금리인하 필요성이 명백히 나왔다”며 그 이유로 지난달 감원 선행지표인 노동시간 감축이 있었다는 점을 들었습니다. 더불어 ..

      경제·사회2019-08-13

      뉴스 상세보기
    • NH농협은행, '대외경영여건 점검회의' 개최...日피해기업 지원 등 논의

      NH농협은행이 9일 이대훈 은행장 주재로 '대외경영여건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이날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일본 수출규제, 미중 무역 분쟁, 기준금리 인하 등 우리 경제가 당면해 있는 대외경영여건 변화에 대한 현황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농협은행은 이에 대한 후속 조치로 비상대책기구(가칭  금융환경변화대응 TF)를 설치하고 수출규제 피해기업 금융지원, 환율 리스크, 고객 보호 등의 당면 현안에 적극 대응하기로 했다.이대훈 은행장은 참석자들에게 "당면한 대외 환경이 녹록지 않지만 이번을 계기로 우리의 위기 대..

      금융2019-08-09

      뉴스 상세보기
    • 美연준, 10년7개월만에 기준금리 0.25%P 인하…다우 1.23% 하락 마감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31일(현지시간) 약 11년 만에 기준금리를 내렸다. 연준은 또 당초 9월 말로 예정됐던 보유자산 축소 종료 시점을 2개월 앞당겨 시중의 달러 유동성을 회수하는 '양적 긴축' 정책도 조기 종료키로 했다.연준은 전날부터 이틀간 개최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통화정책 기준금리인 연방기금금리(FFR)를 기존 2.25~2.50%에서 2.00~2.25%로 0.25%포인트 내렸다. 연준은 FOMC 종료 후 성명에서 미미한 인플레이션과 경제 전망을 위한 글로벌 전개 상황에 의한..

      경제·사회2019-08-01

      뉴스 상세보기
    • 일본은행, 기준금리 -0.1% 동결…금융완화 유지

      일본 중앙은행인 일본은행이 단기 정책금리를 마이너스 0.1%로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일본은행은 30일 이틀간의 금융정책 회의를 마치면서 기존의 금융완화 정책을 계속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일본은행은 단기 정책금리는 마이너스 마이너스 0.1%로 유지하면서 장기 금리 10년물 국채 를 계속 0% 정도로 억제하기로 했다.  또한 일본 내 경기에 대해서는 기조로서는 완만하게 확대하고 있다는 판단을 유지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금융2019-07-30

      뉴스 상세보기
    • “주담대 이자율 1%p 내리면 소비 분기당 5만원 증가”

      기준금리 인하에 따라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1%p 내려가면 차주들의 신용카드 소비가 분기당 평균 5만원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늘(29일) 한국은행은 ‘통화정책이 소비에 미치는 영향’ 보고서를 발간하고, 주담대 금리가 낮아지면 차주들의 이자 상환 부담이 줄어들어 신용카드 소비가 커진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유동성이 부족한 차주일수록, 저소득자일수록 금리 변동에 따른 소비 규모에 변화가 컸습니다. 또 변동금리로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경우에는 대출금리가 1%p 떨어지면 분기당 8만원까지 카드 소..

      금융2019-07-29

      뉴스 상세보기
    • “주담대 이자율 1%p 내리면 소비 분기당 5만원 증가”

      기준금리 인하에 따라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1%p 내려가면 차주들의 신용카드 소비가 분기당 평균 5만원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오늘(29일) 한국은행은 ‘통화정책이 소비에 미치는 영향’ 보고서를 발간하고, 주담대 금리가 낮아지면 차주들의 이자 상환 부담이 줄어들어 신용카드 소비가 커진다고 밝혔습니다.특히 유동성이 부족한 차주일수록, 저소득자일수록 금리 변동에 따른 소비 규모에 변화가 컸습니다.또 변동금리로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경우에는 대출금리가 1%p 떨어지면 분기당 8만원까지 카드 소비가 더 늘어나는 것으로 집계됐습..

      금융2019-07-29

      뉴스 상세보기
    • 한은, 기재위 업무보고…日 수출규제 등 경제 현안 질의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가 23일 전체회의를 열고 한국은행과 한국수출입은행, 한국조폐공사, 한국투자공사, 한국재정정보원, 국제원산진정보원으로부 업무 보고를 받는다.기재위는 이날 이주열 한은 총재에게 지난 18일 기준금리 인하와 경제성장률 전망 조정 배경,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경제 영향 등에 대한 질의에 집중할 예정이다.아울러 문재인 정부의 경제 정책과 추가 금리 인하 필요성을 두고 여야간의 공방 역시 예상되고 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금융2019-07-23

      뉴스 상세보기
    • 4월 전세대출 100조 돌파…올해 들어 10조 증가

      전세자금 대출 잔액이 4월 말 100조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기준금리 인하에 대출금리가 낮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앞으로 전세 대출이 더 빠른 속도로 늘어날 가능성이 제기된다. 23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4월 말 기준 국내은행의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102조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말 92조5,000억원보다 9조5,000억원 증가한 금액이다.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2016년 말 52조원이었으나 전셋값 상승세 속에 2017년 말 66조6,000억원으로 늘었다. 지난해 말에는 대출 규제에 집값이 내려갈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며 ..

      금융2019-07-23

      뉴스 상세보기
    • 기준금리 인하에 은행 예·적금 이자, 다시 1%대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p) 인하함에 따라 시중은행들도 후속 조치에 들어갔다. 예·적금 등 수신금리 상품에서 2%대는 사라지고 기본이 1%대인 시대가 다시 시작될 전망이다.21일 금융권에 따르면 시중은행들은 이르면 이번 주부터 예·적금 금리를 하향 조정할 예정이다. 인하 폭은 0.1∼0.3%p가 될 것으로 보인다.한국은행이 금리 인하를 단행하기 전에도 시중은행에서는 이미 2%대 이자를 주는 예금상품은 찾기 어려웠다. 이번에 추가 인하가 이뤄지면 본격적으로 연 1%대 금리 시대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2019-07-21

      뉴스 상세보기
    • [전격 금리 인하] 한은, 기준금리 0.25%P 내려…성장률 대폭 하향

      [앵커]한국은행이 오늘 전격적으로 기준 금리를 인하했습니다. 가계 부채 억제를 위해 지난해 말 금리를 올린지 반년 남짓 만에 다시 금리정책의 향방이 바뀐 건데요. 올해 성장률 전망치도 2.5%에서 석달만에 2.2%로 하향 조정했습니다. 그만큼 대내외 경제여건이 빠르게 악화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보도에 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한국은행이 오늘(18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행 1.75%에서 1.50%로, 0.25%p 인하했습니다.기준금리 인하는 2016년 6월 이후 3년 1개월 만으로, 지난해 11월 기준금리..

      금융2019-07-18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