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기준금리 동결…우크라·오미크론 영향

산업·IT 입력 2022-02-24 20:52:27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한국은행이 오늘(24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의 연 1.25%로 동결했습니다.

 

금통위는 지난해 11월과 올해 1월 0.25%포인트씩 두 차례 금리를 상향 조정했습니다. 이번 동결로 사상 첫 ‘세 차례 연속 인상’은 피하게 됐습니다.

 

결정 배경에는 코로나19 상황과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불안한 경기 회복세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급격한 기준금리 인상이 시장을 자극해 가계나 자영업자의 이자 부담을 키울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한편 한은은 올해 소비자 물가상승률 전망치를 3.1%로 대폭 올려 잡았습니다. 한은이 3% 이상의 물가 상승률을 전망한 건 2012년 이후 10년만입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