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바이오, 희귀암 신약개발 임상1상 추진…충남대-국제약품 공조

증권 입력 2022-01-26 11:01:2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바이오 벤처기업 다임바이오는 26일 희귀암 치료 항암제 신약 후보물질의 임상1상 시험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이를 위해 국제약품과 충남대 김은희 교수팀으로부터 항암제 신약 후보 물질을 도입했다. 

 

후보 물질은 충남대학교 김은희 교수가 한국연구재단의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으로 추진해 오던 것으로 다임바이오는 해당 항암제 후보물질의 특허권 양수도와 기술이전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김정민 다임바이오 대표는 "연구개발 인력과 시설,서비스 등의 인프라를 서로 지원하는 연구개발 공조를 통해 신약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올해 9월 임상 1상 시험계획서(IND)를 제출하고 이르면 올해 연말 임상단계에 진입한다는 도전적인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다임바이오LG,녹십자,제일약품 등에서 신약개발을 주도했던 김정민 박사가 중심이 되어 2020년 설립된 바이오 벤처기업이다현재 G단백질 연결 수용체(GPCR. G ProteinCoupled Receptor)를 신규타겟으로 하는 치매 치료제,신약재창출 기법을 활용한 비알콜성 지방간염 (NASH)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기술이전 계약 체결로 난치암 치료제 개발 분야에 있어서도 유망한 임상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게 됐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