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L,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 3년 연속 지정 '쾌거'

전국 입력 2021-12-01 14:19:12 이은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다양한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활동 펼친 공로 인정 받아

경남 진주에 본사를 둔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으로 3년 연속 지정됐다.

[진주=이은상기자] 경남 진주에 본사를 둔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으로 3년 연속 지정됐다.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문제해결에 기여한 기관을 발굴해 그 공로를 인정해주는 제도다.

 

KTL은 소외된 지역 이웃에게 따듯한 온정을 나누기 위해 '혁신도시 공공기관 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펼친 공로가 인정된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KTL  임직원  620명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외계층에게 쌀, 라면, 샴푸 등 생필품을 자발적으로 기부했다.

KTL 20153월 경남 진주혁신도시로 본원을 이전한 후 명절마다 빠짐없이 지역전통시장에 방문해 10 3000여 만원 규모의 구매를 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또한 지역사회복지시설 후원, 진주 선별진료소 의료진 위문, 도서 기부, 지역 녹지 개선을 위한 그린사회공헌, 해안 정화활동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실천하고 있다.

특히 지역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과학기술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경상국립대와 경남지역내 융합형 인재 육성에 힘쓰는 등 전주기 기술교육 선순환 생태계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더불어 진주시와 함께 올해 6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항공·우주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해 항공·우주산업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유발하고 지역 내 과학문화 확산에도 힘쓸 계획이다.

김세종 KTL 원장은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 3년 연속 선정은  KTL 임직원들이 지역사회에 귀 기울이고 지역 상생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적 가치를 추진해  ESG (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dandibodo@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