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온, 330조 VR콘텐츠 시장…메타버스 NFT 사업 진출에 강세

증권 입력 2021-11-25 11:01:0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미투온이 강세다. 330조 규모의 메타버스·NFT(대체불가능토큰) 게임 사업에 본격 진출하며 주목받는 것으로 풀이된다. 

 

25일 오전 1059분 현재 미투온은 전 거래일 대비 5.76% 오른 7,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미투온은 최근 메타버스와 NFT(대체불가능토큰)를 결합해 블록체인 기반 게임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기존의 메타버스 카지노를 업그레이드한 사업 모델을 공개하고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으로 시장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미투온은 지난 2018년 세계 최초로 출시한 메타버스 카지노인 ‘VR Casino’을 출시했다. 여기에 NFT 기술을 적용하고 자사 게임인 풀팟홀덤글로벌 버전에도 NFT화를 추진중이다.

 

또한 풀팟홀덤 글로벌 버전을 발전시켜 각 위닝 핸드에 NFT를 적용한 NFT 홀덤을 론칭할 계획이다. 미투온은 미버스(MEVerse: ME2ON Metaverse Token)’ (가칭)와 같은 P2E게임에 사용될 코인 발행의 가능성도 열어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는 세계 메타버스 시장 규모를 지난해 460억 달러(557,170억원)에서 2025년에는 2,800억달러(333600억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