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한국전력, 전기요금 개편에 장기 영업익 증가…목표가↑”

증권 입력 2020-12-21 08:29:07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KB투자증권은 21일 한국전력에 대해 “전기요금 개편으로 장기적인 영업이익 증가가 전망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를 기존 2만6,000원에서 3만3,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정혜정 연구원은 “정부는 전기요금 개편안을 발표했다”며 “2021년 1월부터 전기요금에 국제 에너지가격 변화에 따른 연료비 변동분과 REC 및 탄소배출권 구매 비용 등 환경관련비용을 별도로 표시해 반영하는 것이 주된 변동 내역”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개편안에 연료비연동제 외에도 기후환경비용의 전기요금 전가가 포함되면서 영업이익의 안정성이 개선될 것이라는 점을 긍정적으로 판단한다”고 내다봤다.


정 연구원은 “전기요금 개편안을 반영해 장기 세후영업이익이 6.6% 늘어날 것으로 추정하기 때문”이라며 “다만 연료비 하락에 따른 전기요금 인하 요인 및 환경관련비용 증가분이 충분히 전가되지 못하고 있는 점을 반영해 2021~22년 세후영업이익을 각각 43.2%, 19.0% 하향 조정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한국전력 주가의 추가 상승 여부를 결정할 리스크 요인은 두 가지”라며 “첫 번째는 추후 연료비 외의 한국전력 총괄원가 변동 또한 전기요금에 포함할 수 있을 것인가의 여부이고, 두 번째는 연료비 및 기후환경관련 비용의 전가가 원활하게 이뤄지는가의 여부”라며 “앞으로 환경비용 증가분과 국제 에너지가격 상승에 따른 변동분이 제때 반영되지 못하면 영업이익의 불확실성이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