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강원도청과 강원지역 창업생태계 조성 업무협약 체결

증권 입력 2020-10-15 13:51:1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협약식에 참석한 이명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우측), 우병렬 강원도 경제부지사(좌측) [사진제공=한국예탁결제원]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은 지난 14일 강원도청 회의실에서 강원도청과 ‘강원지역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지역 혁신·창업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예탁결제원과 강원도청이 ‘K-Camp 강원’을 추진해 강원지역에 소재하는 7년 미만의 창업·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체결됐다. 이들은 강원지역 창업·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지역 창업생태계 조성 및 활성화를 위해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예탁결제원은 ‘K-Camp 강원’ 추진을 위한 창업기획자 선정 및 프로그램 운영·관리를 담당하고, 강원도청은 지역기업 발굴·추천과 K-Camp 강원 관련 행정지원 등을 통해 강원지역 창업지원 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다. 


이명호 예탁결제원 사장은 “강원도청과 함께 K-Camp 강원을 추진함으로써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을 아우르는 지역 창업기업지원 프로그램 기반을 구축하고, 강원지역 창업기업이 성공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K-Camp(KSD baseCamp)’는 지난해 12월 예탁결제원이 자본시장 인프라 기관 최초로 지역 창업기업 지원을 위해 실시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현재는 부산·대전·대구·광주 등 4개 지역에서 운영 중이다. 

 

K-Camp 참가기업은 전문 창업기획자를 통한 6개월간의 액셀러레이팅 기간 동안 △1:1 멘토링 △네트워킹 지원 △증권형 크라우드펀딩 교육 및 실행 지원 △액셀러레이터 직접 투자 △데모데이 IR 참가 등의 혜택을 제공 받는다. 현재까지 K-Camp에는 총 60개사가 참가했으며, 대부분이 3년 미만 초기 창업기업임에도 불구하고 15개사가 101억원의 후속 투자유치를 달성한 바 있다. 또한 21개사가 66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하는 등 예탁결제원은 참가기업이 규모를 키울 수 있도록 성공적으로 지원했다. 


예탁결제원 측은 “K-Camp 부산 1기(13개사)와 대전(12개사)은 종료됐다”며 “부산 2기·대구·광주는 11~12월 중 데모데이를 개최하고 프로그램을 종료할 예정으로, 참가기업에 대한 성과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