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엔티 “라임 사태와 연관 없어…추측보도 자제 부탁”

증권 입력 2020-04-10 09:18:3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에이치엔티가 ‘라임자산운용 사태’와 관련하여 9일 진행된 검찰의 압수수색에 대해 관련성을 부인했다.


에이치엔티는 10일 “회사는 결코 무자본 M&A를 행한 적이 없으며, 이번 라임 사태와도 전혀 연관이 없다”며 “최근 내부회계관리 문제로 감사보고서 거절의견을 받았지만, 임직원 모두가 거래정지 사유 해결을 위해 열심히 노력중이고 진행 중인 사업도 차질없이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회사 측은 “본의 아니게 주주분들께 우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며, 향후 라임사태와 연관 짓는 추측성 기사도 자제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전일(9일)라임자산운용의 사모펀드 환매 중단 사태를 수사하는 검찰은  에이치엔티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남부지방검찰청은 서울 문정동 에이치엔티 본사에 수사관들을 보내 관련 자료를 확보하고, 회사의 지분 변동 과정에 라임 사태 피의자들이 개입했는지 등을 살펴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