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워치] “이기기 위해 먹어라”…베트남에 등장한 코로나버거

경제·사회 입력 2020-03-26 16:52:35 수정 2020-03-26 21:23:03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베트남 하노이의 한 피자 가게에서 코로나바이러스 모양의 코로나버거를 출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피자 가게는 사람들이 상황을 긍정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이기기 위해 먹으라’는 재미있는 아이디어에서 코로나버거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가게의 주인은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바이러스 모양의 햄버거를 먹은 뒤 더 이상 코로나바이러스가 무섭지 않다”며 “인류는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코로나19로 많은 환자들이 고통받고 있는 가운데, 장난스러운 메뉴 출시가 자칫 비난을 받을 법도 하지만, “두려워하지 말고 극복하자”는 메세지 덕에 현지에서는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고 합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