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문 읽어주는 남자] 매교역 푸르지오 SK뷰…“1.2억 시세차익 기대”

부동산 입력 2020-02-11 09:22:32 수정 2020-02-11 09:27:1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매교역 푸르지오 SK뷰 입주자모집공고문. [사진=사이버모델하우스]

[앵커]

최근 수도권 인기지역인 수용성(수원·용인·성남) 지역에서 3,000세대가 넘는 대규모 아파트가 분양을 앞두고 있습니다. 바로 매교역 푸르지오 SK단지인데요. 단지가 들어서는 수원 팔달구 아파트값이 연일 상승세를 보이고 있고요. 앞서 분양한 단지에도 웃돈이 붙는 모습인데요. 오늘 공고문 읽어주는남자, ··남에서 어떤 단지인지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부동산팀 정창신기자입니다. 안녕하세요.

 

[기자]

. 안녕하세요.

 

[앵커]

정기자. 일단 단지가 들어서는 수원 팔달구는 워낙 핫한 곳이죠. 수요자들의 관심이 큰데요. 어떤 단지입니까.

 

[기자]

입주자모집공고문 바로 보면요. 이 단지는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에 들어서고요. 지하 2~지상 2052개동, 전용면적 59~110제곱 총 3,603세대 규모입니다. 이 중 일반공급이 1,795세대입니다.

특별공급 접수는 오는 18일이고요. 1순위 청약은 19일 진행됩니다. 주택청약업무가 금융결제원에서 한국감정원으로 이관됐죠.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접속해서 청약신청 하면 되고요. 온라인에선 오전 8시부터 오후 530분까지 접수할 수 있으니까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앵커]

수용성으로 불릴 정도로 인기 지역인데요. 청약경쟁이 치열하겠죠.

 

[기자]

요즘 인기를 반영하듯 높은 청약경쟁률이 예상됩니다. 인근 단지의 사례를 보면요. 지난해 12월 진행된 팔달6구역 재개발구역이죠. 팔달구 교동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푸르지오 수원' 단지를 알아봤더니요. 1순위 평균경쟁률이 78.31을 기록했어요. 수원에서 역대 최다 접수 건수를 기록한 겁니다. 951가구 모집에 74,519명이 몰린 거고요. 특히 이 단지에서 미계약 물량이 42가구가 나왔거든요. 이때 무순위 청약에 67,965명이 신청해 1,618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수요자들의 인기가 경쟁률에 고스란히 반영된 겁니다.

 

[앵커]

분양가는 어떤가요.

 

[기자]

공고문에 나온 공급금액을 보면요. 전용 845층 이상이 65,200만원으로 책정됐습니다. 여기에 발코니 확장비 1,780만원(전용 84기준)이 추가로 들어갑니다. 분양가의 60%. 중도금대출이 가능하고요. 인근에서 앞서 분양한 팔달구 교동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단지 전용 84.91입주권이 지난달 77,070만원에 거래됐습니다. 지금 시세대로라면 12,000만원 넘게 시세차익을 거둘 수 있는 셈입니다.

 

[앵커]

공고문에서 눈여결 볼 점은 뭐가 있나요.

 

[기자]

신종코로나 사태로 전세계가 시끄럽죠. 입주자모집공고문 젤 처음 부분에는 신종코로나 관련 문구가 명시돼 있습니다.

공고문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 예방을 위해 모델하우스 입장 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을 경우, 체온 37.3도가 넘을 경우 입장이 제한된다고 명시해 놨습니다.

이 단지는 현재 불특정 다수가 모이는 모델하우스 오픈을 미루고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는데요. 공고문엔 모델하우스 운영은 당첨자 발표 후227일 이후 서류접수 기간내(32~10)에 당첨자에 한해 관람이 가능하다고 알리고 있습니다.

이밖에도 공고문 보면요. “초등학교 통학구역은 권선초등학교이며, 매교초등학교(가칭/예정) 신설시 매교초등학교로 통학구역이 변경될 예정이라고 명시돼 있습니다. “104, 112, 118, 119, 126, 150동 인접해 문주가 설치돼 1~4층 세대의 조망 및 일조에 간섭이 발생될 수 있다고 밝혔고요. “118, 119, 122, 147, 148, 149동에서는 음식물 조리에 따른 냄새 등이 발생해 환경권, 사생활권 침해가 발생할 수 있다고 명시해 놨습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