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물산, 서울 송파구에 쌀 1160포 전달... 상생경영 나서

산업·IT 입력 2020-01-18 15:55:39 수정 2020-01-24 17:10:30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설 연휴 앞두고 지역 소외계층 지원하는 쌀 1,160포와 떡국떡 전달

김현수 롯데물산 대표이사(왼쪽)가 17일 서울 송파구청에서 박성수 송파구청장에게 쌀 1,160포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물산]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롯데물산이 2020년을 맞이해 지역사회와 파트너사를 돕기 위한 상생경영에 나서고 있다. 김현수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17일 송파구청을 방문해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쌀 1,160포(30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지원된 쌀은 각 동사무소로 배송돼 소년소녀가장, 독거노인, 장애인 세대, 다문화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더불어 송파구 복지대상자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기 위한 떡국떡 썰기 행사도 진행됐다. 16일 오전 10시 새마을운동송파구지회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새마을부녀회, 다문화 가정 50여명과 함께 롯데물산 임직원이 참여했다. 직접 썰고 포장한 떡은 독거노인과 다문화가정 등 사회 소외계층에 전달했다.


롯데물산은 중소기업 파트너사 상생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신한은행과 50억원 규모의 특별 상생자금을 운영하고 있다. ‘파트너사 상생대출’은 롯데물산이 추천하는 협력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10억원까지 대출금리 0.72% 인하 혜택을 제공해 파트너사의 운전자금을 지원하는 특별 프로그램이다. 또한 설날 전 파트너사들이 급여 및 상여금 지급 등 자금이 일시적으로 많이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해 20일 납품대금도 조기 지급 예정이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