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김해 수소충전소 건설…수소경제 활성화 스타트

산업·IT 입력 2020-01-16 16:53:40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6일 가스공사 부산경남지역본부에서 ‘김해 제조식 수소충전소 착공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가스공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가스공사는 16일 가스공사 부산경남지역본부 사옥에서 김해 제조식 수소충전소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성영규 가스공사 부사장, 조현명 김해부시장을 비롯한 관계자 및 시민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김해 제조식 충전소는 지난해 1월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발표 후 3월 가스공사와 김해시가 맺은 협약에 따라 부산경남지역본부 부지에 구축해 올해 8월 준공 예정이며, 수소 제조 및 출하설비도 설치해 내년 8월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양 기관은 이번에 국비 15억을 포함한 총 30억 원의 예산으로 수소충전소 건설에 나서는 한편, 여기에 가스공사가 추가로 46억 원을 들여 마련하는 수소 제조설비를 자체 충전소 및 인근 수소충전소 공급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해 수소충전소는 하루 13시간 운영으로 수소차 50대 및 수소버스 9대를 충전할 수 있는 규모로 조성된다. 충전소가 본격 가동되면 지역 수소차 이용자들의 편의성 향상은 물론, 시간당 수소 25kg 생산이 가능한 제조설비 설치로 김해시 인근에 수소충전소가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가스공사는 이번 수소충전소를 시작으로 오는 2030년까지 수소생산시설 25개소 구축, 튜브트레일러 500대 보급 및 수소 배관망 700km 건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가스공사가 출자한 수소에너지네트워크를 통해 2022년 거점화 단계까지 수소충전소 100기를 추가 구축한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그동안 가스공사가 천연가스 불모지였던 우리나라에 세계적 수준의 천연가스 산업 밸류체인을 완성한 것처럼, 정부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발맞춰 민··공 협력을 통한 수소 인프라 확충에 주력해 수소산업이 차세대 국가 핵심산업으로 성장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