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6대책 먹히나…서울 아파트값 상승폭 ‘반토막’

산업·IT 입력 2019-12-26 15:20:06 수정 2019-12-26 19:32:36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정부의 12·16 부동산대책 일주일 만에 서울 아파트값 상승 폭이 절반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6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23일 조사 기준 지난주 서울 아파트값은 한 주 새 0.10% 올랐습니다. 이는 26주 연속 오른 것이지만, 전주 상승폭 보다는 절반으로 줄어들었습니다.
 

특히 서울 25개 구 가운데 21개 구 아파트값의 상승 폭이 축소됐습니다. 최근 강남 4구 등 급등세를 보인 일부 단지에서 급매물이 나온 가운데 고가아파트 위주의 급격한 매수심리 위축 및 관망세 확산이 원인으로 꼽힙니다.
 

한편 상대적으로 저가 아파트가 많은 지역 중 노원구와 강북구, 동대문구는 상승 폭을 유지했습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