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음식점 위생등급제 유통업계 최다 인증 획득

산업·IT 입력 2019-11-01 11:17:16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쇼핑]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롯데백화점이 음식점 위생 상태에 대한 객관적인 위생 수준을 평가받을 수 있는 음식점 위생등급제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전국 점포에 입점한 음식점 중 410개 음식점이 위생이 우수한 것으로 인증받았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유통업계 최다 위생 우수 매장이다식품의약품안전처가 시행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의 위생 수준을 향상시켜 식중독을 예방하고, 고객의 선택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시작된 제도로 음식점 영업자가 자율적으로 평가를 신청해 작업장 설비 및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개인위생등의 안전수준을 평가 받아 매우 우수’, ‘우수’, ‘좋음등급을 부여받는다.

 

롯데백화점은 국내 외식률이 높아짐에 따라 고객들에게 위생적으로 안전한 음식을 제공해신뢰를 전달하고자 자발적으로 점검에 참여했다. 실제로,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가 2017년 발표한 ‘2017년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의 하루 1회 이상 외식률은 32.6% 2008 24.2%와 비교해 8.4% 늘어났다. 이를 위해, 롯데백화점은 2017 8월부터 롯데 중앙 연구소와 매뉴얼 제작, 현장 컨설팅 등을 통해 점포에 입점한 음식점의 매장 환경과 위생수준을 개선시켰으며,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과 협업해 현장 종사자 위생 교육 및 기술지원을 함께 제공했다이러한 철저한 준비와 교육을 통해, 2017 20개 음식점의 인증을 시작으로 2018 150, 2019 240개를 인정받아, ‘매우 우수’ 116, ‘우수’ 130, ‘좋음’ 164개로 총 410개 음식점이 인증을 받았다.

 

특히 2018 12월 오픈한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은 전체 40개 음식점 모두가 좋음이상 등급을 기록했고, 2019 1월 오픈한 인천터미널점은 전체 46개 음식점 중 24개가 매우 우수평가를 받았으며, 올해 말인 12월까지 100여개 음식점 인증을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음식점 위생등급제 지정 음식점은 ‘2년 간 위생검사 면제’, ‘위생등급 표지판 제공’, ‘식품진흥기금을 활용한 시설설비 개∙보수등의 혜택을 받는다롯데백화점 관계자는 향후 신규 점포에 입점한 음식점를 중심으로 철저한 점검과 교육을 통해 전 점포의 음식점이 매우 우수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