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제4회 금융의 날 맞아 대통령상 수상

산업·IT 입력 2019-10-30 12:50:17 수정 2019-10-31 09:11:07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자영업자 일자리 창출과 경영안정에 기여한 공로로 금융혁신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소진공은 29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금융위원회 주관 ‘제4회 금융의 날 기념행사’에서 금융혁신 부문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공단은 사업성 및 미래가치 평가 기반 소상공인 직접대출 지원, 맞춤형 자금 신설을 통한 일자리 창출·지속성장 지원을 강화하는 등 효율적 정책수행으로 금융혁신에 기여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저신용 소상공인 및 사회적경제기업, 재해·재난 피해기업 등 금융소외계층 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생활 혁신형 아이디어 창업 소상공인을 위한 전용자금을 신설하고 혁신역량 소상공인을 우대지원 하는 등 소상공인 지원체계 정비에도 적극 앞장섰다는 평가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앞으로도 공단은 소상공인의 경영애로 해소 및 일자리 창출에 적극 기여하고, 신뢰받는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금융의 날’은 매년 10월 마지막 화요일로, 1964년 지정된 ‘저축의 날’이 지난 2016년부터 이름을 변경해 의미를 더했다. 금융위원회는 금융혁신 및 서민금융, 저축부문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 대한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