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바이오·제약주 투자 신중해야… 무분별한 투자 주의”

증권 입력 2019-10-17 11:49:08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최근 주가 변동성을 크게 보이고 있는 바이오·제약주에 대해 금융당국의 투자 주의를 촉구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한국거래소는 17일 “최근 바이오·제약 산업에 대한 성장가능성 및 잠재력을 높이 평가해 관련 기업 주식에 투자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지만, 많은 시간과 비용 및 고도의 기술력이 투입되는 의약품 개발과 승인 과정의 성공에 대해서는 불확실성도 존재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신약에 대한 안전성 논란, 기술이전 계약 체결·해지, 임상 실패에 따른 주가 급변으로 투자자 피해가 우려된다”며 “기업의 본질적 가치에 기반한 신중한 투자 판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당국은 또한 “바이오·제약 기업은 미공개정보 이용 행위의 표적이 되거나 공시 내용의 검증이 쉽지 않은 점을 노려 신약개발·바이오산업 진출 등 허위사실 유포로 주가를 부양하는 사례도 과거에 있었다”며 “임상시험과 관련해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이나 과장된 풍문을 유포할 경우에는 불공정거래 행위로 형사처벌이나 과징금 부과 대상이 될 수 있다”며 경고했다. 이어 “바이오·제약 관련주의 이상매매 및 허위사실 유포 행위를 모니터링하면서 필요 시 즉각 조사에 착수하는 한편,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정보 교류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