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마포서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

부동산 입력 2019-10-16 10:08:38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지난 15일 서울 마포구에서 노후주택을 개보수하는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제공=대우건설]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15일 서울 마포구에서 올해 6회째 희망의 집 고치기봉사활동에 나섰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대우건설 직원들은 마포구 성산동에 있는 노후주택 가구를 찾아 도배, 장판 및 문틀 교체, 단열 작업 등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대우건설은 지난해부터 해비타트 서울지회와 함께 주택보수와 시설물 설치 등 재능기부 활동으로 어려운 이웃의 주거문제를 개선하고 있다.

 

희망의 집 고치기는 대우건설 임직원이 매달 급여에서 1,000원 미만의 동전을 모아 마련한 임직원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기금이 사용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모든 임직원이 참여하는 릴레이 봉사활동을 지속해서 진행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