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닉스소재, 홍정욱 회장 정계 복귀설에 급등

증권 입력 2019-09-10 09:49:3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휘닉스소재가 홍정욱 전 헤럴드 회장의 정계 복귀설에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10일 오전 9시 46분 현재 휘닉스소재는 전 거래일 대비 11.74% 오른 714원에 거래되고 있다.

홍정욱 전 헤럴드 회장은 지난 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국내외 경제가 퍼펙트스톰을 향해 치닫는 요즘, 매일 정쟁으로 시작해 정쟁으로 끝나는 현실을 보며 대체 소는 누가 키우고 있는지 진심으로 걱정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저는 기업인이다. 그렇기에 제 회사와 제품을 소개하고, 건강과 환경의 가치를 공유하는 즐거운 마음으로 페이스북을 한다”며 “그런데 나라 안팎의 정세가 이처럼 혼란스러울 때는 이마저 편한 마음으로 하기 힘들다”고 심경을 전했다. 이어 “자고로 기업이 정치로부터 온전히 자유로운 시대는 없었다”면서 “나라 걱정 조금만 덜 하며 위기에 대비하고 성장에 전력하는 환경이 이뤄지기를 기업인의 한사람으로서 간구한다”고 말했다.

이같은 발언을 두고 정치계에서는 홍정욱 회장이 정계에 복귀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낳고 있다. 홍정욱 회장은 지난 18대 국회에서 서울 노원병 지역 국회의원을 지내다가 19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정계를 떠났다.

한편 휘닉스소재는 허광수 회장 아들이 홍석현 중앙미디어네트워크 회장 장녀와 결혼하면서 관련주로 꼽히고 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