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 “엔씨소프트, ‘리니지 2M’ 사전예약 실시…신작 모멘텀 본격화”

증권 입력 2019-09-06 08:50:33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이투자증권은 6일 엔씨소프트에 대해 “‘리니지 2M’ 사전예약이 시작되며 신작 모멘텀이 본격화됐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75만원을 유지했다. 

김민정 연구원은 “오는 11월로 출시가 예상되는 ‘리니지 2M’은 4K UHD 급 풀 3D 그래픽, 충돌 처리 기술, 심리스 로딩, 원 채널 오픈 월드 등의 구현으로 MMORPG 의 재미가 극대화됐다”며 “아울러 기기에 따라 그래픽 퀄리티가 자동 조절돼 하위 사양에서도 구동되기 때문에 기존 모바일 MMORPG 대비 이용자 저변이 넓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리니지 M’은 총 매출에서 50% 수준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데 ‘리니지 2M’ 매출이 온기 반영되는 2020년에는 ‘리니지 2M’이 매출액의 38%, ‘리니지 M’은 29%를 차지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매출액의 큰 상승과 더불어 게임 포트폴리오도 다각화되는 긍정적 효과가 발생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지난 8월 국내 애플 앱스토어가 청소년이용불가등급 게임 유통을 시작했기 때문에 ‘리니지 2M’은 애플 앱스토어에서도 19세 이용가 버전이 출시될 것”이라며 “‘리니지 M’보다 이용자가 다양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리니지 2M’의 흥행이 입증되고 향후 해외 출시로 매출이 지속적으로 레벌업되면 기업가치도 상승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