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화학 “올 2분기 영업익 113억원…전년 比 89%↑”

증권 입력 2019-08-07 13:37:24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수그룹 주력 계열사 이수화학은 7일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이수화학은 올 2분기에 영업이익 113억원(+89% QoQ, 흑자전환 YoY), 매출액 4,008억원(+13% QoQ, -4% YoY)을 기록했다. 별도 기준 영업이익은 122억원으로, 지난 분기 대비 34%, 작년 동기 대비 675% 증가했다. 이수화학 관계자는 “세탁 세제 원재료로 사용되는 이수화학의 주력제품 ‘연성알킬벤젠(LAB)’이 뚜렷한 개선세를 보인 것이 실적 증가의 배경”이라며 “이에 더해 최근 주요 경쟁사의 LAB 생산설비 폐쇄 및 가동중단에 의해 수급상황이 개선되고 있어 관련 수혜가 3분기부터 본격화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수화학은 자체개발해 생산 중인 이소프로필알코올(IPA) 및 터셔리도데실메르캅탄(TDM) 등 고부가 스페셜티(Specialty) 제품의 판매 호조도 실적 개선의 배경으로 꼽았다. 이수화학 관계자는 “고부가 플라스틱 제품 생산에 필수적으로 사용되는 차세대 화학 첨가제 ‘노말옥틸메르캅탄(NOM) 및 노말도데실메르캅탄(NDM)’의 독자 개발을 마무리 중”이라며 “올 연말부터 상업생산을 앞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에도 주력 제품인 LAB를 기반으로 좋은 흐름을 이어가며 스페셜티(Specialty) 제품 생산업체로 성장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