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전통시장 가격표시제 추진…“신뢰도 높인다”

산업·IT 입력 2019-07-17 09:12:3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별빛남문시장서 가격표시활성화 추진단 발족

/사진제공=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전통시장 가격표시 활성화에 팔을 걷어부쳤다. 소진공은 서울 별빛남문시장에서 가격표시제를 포함한 전통시장 고객신뢰 캠페인을 통해 고객중심 서비스 가치실현을 위한 기반을 조성한다고 17일 밝혔다. 별빛남문시장은 이날 자체 가격표시 활성화 추진단을 발족하고, 고객 신뢰도 회복에 노력한다는 내용의 결의문을 발표한다.
 
 ‘17년도 전통시장·상점가 점포경영 실태조사에 따르면, 전통시장의 점포별 가격표시율은 66.9% 수준으로, 가격표시 상태가 양호한 전통시장이 55.2%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공단은 ‘19년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지원시장과 함께 시범적으로 고객편의 및 국민 신뢰 회복에 나서기 위한 준비에 착수했다. 이후 ‘19년 특성화시장 20곳을 대상으로 가격 표시 시범시장을 지정하여 롤모델을 육성하고, 특성화시장 100곳 대상 가격표시 집중 시행기간(’19. 7. 17~ ‘19. 9. 11)을 운영하여 추석 명절 전까지 고객 신뢰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전통시장 가격표시 활성화는 연말까지 시장 100곳을 시작으로 매년 200곳 씩 확대, 2021년까지 총 500곳의 전통시장에서 가격표시제를 도입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봉환 이사장은 지난 9일(화) 열린 소상공인 전통시장 언론 간담회에서도 “고객이 발걸음 하는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한 첫걸음으로 시장 환경개선과 가격표시제 확산을 통해 고객 신뢰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