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AI센터, 한류타임즈 경영권 확보…110억원 투입 ‘지분율 15.88%’

증권 입력 2019-05-21 10:40:35 수정 2019-05-21 10:51:25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류AI센터는 21일 자회사 한류타임즈 지분을 추가로 확보하며 경영권 인수를 완료했다고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한류AI센터는 한류타임즈 2대 주주인 소울인베스트먼트 외 1인이 보유하고 있던 지분 500만주를 약 110억원에 인수했다. 이로써 한류AI센터의 한류타임즈 지분율은 기존 7.54%(약 450만주)에서 15.88%(약 951만주)로 늘어나게 됐다. 한류AI센터는 올해 초 한류타임즈 지분을 인수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한 바 있다.


한류AI센터의 1주당 인수가격은 2,202원으로 알려졌다. 기준가 1,146원인 한류타임즈 주식에 경영권 프리미엄을 포함한 가격이다. 


회사 관계자는 “한류타임즈 경영권을 강화하는 동시에 양사가 연계 추진 중인 한류 사업에 한층 속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층 강화된 경영권을 바탕으로 빠른 의사 결정 체제를 구축해 추진 중인 전방위 신사업 부문에서 탄력적인 업무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류AI센터의 AI기술에 한류타임즈의 한류 콘텐츠, 최근 사업파트너로 합류한 팍스넷의 선진 블록체인 기술을 결합해 혁신적인 글로벌 한류 서비스 플랫폼 구축에 나설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한류AI센터와는 한류타임즈와 함께 전 세계 한류 팬들을 대상으로 한류 전문 SNS플랫폼 FNS(Fandom Network Service)를 개발 중이다. 해당 서비스는 연내 베타서비스 론칭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