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업계최초 보험약관 영상 설명 서비스 만들었다

금융 입력 2019-05-21 09:07:16 수정 2019-05-21 09:28:52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업계최초로 고객이 보험약관의 내용을 언제든지 쉽고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 보험약관에 관련 내용을 설명해주는 영상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1일 전했다.

 
보험약관에는 기본적으로 담겨야 할 내용이 많다. 약관내용을 간결하고 알기 쉽게 표기하면 명확성과 오해의 소지가 발생하고, 자세하게 설명해 놓으면 읽기 어렵고 분량이 많아져서 고객에겐 부담으로 작용한다.
 
신한생명은 “이러한 부문을 해소하고자 지난해 7월에 보험계약서류(증권, 약관 등)를 고객이 모바일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 보험계약서류 발송 서비스’를 시작했다”며 “현재까지 15만여명의 고객이 이용했으며, 종이 또는 저장매체로 전달했을 때보다 누락, 분실, 재발급 건수가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또 “필요할 때 언제든지 모바일에서 확인할 수 있는 편리함이 더해져 이용률이 증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영상 설명 서비스는 이와 관련 후속 조치로 고객은 수신받은 ‘모바일 보험약관’에서 하단에 있는 동영상 실행 아이콘을 터치하면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영상에서는 보험계약의 성립, 청약철회, 계약의 무효, 계약 전 알릴 의무 등 보험 가입 시 꼭 알아야 할 보통보험약관의 주요 내용을 쉽게 풀어 설명해준다.
 
이와 함께 고객이 모바일 보험약관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가장 많이 사용하는 뷰어 기능(다운로드, 목차이동, 단어검색 등)에 대한 활용 방법도 영상으로 안내한다.
 
임승빈 신한생명 디지털전략팀장은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선도적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권리와 편의성을 증대시킬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리딩컴퍼니에 한걸음 더 나아가겠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신한생명은 “증권, 약관 등 보험계약서류 외에도 고객에게 제공되는 우편안내장을 모바일로 대체할 수 있도록 상반기 내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