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엔터, 1분기 매출액 46% 증가…영업이익도 25%↑

증권 입력 2019-05-15 15:57:13 김성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019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46% 증가한 81억 7,000만원·영업이익은 28% 오른 2억 1,000만원, 당기순이익은 14% 증가한 1억 8,000만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큐브엔터 측은 “1분기 큐브엔터는 비투비의 이민혁과 정일훈 솔로·CLC·펜타곤·(여자)아이들·가을로가는기차 그리고 우석X관린 유닛까지 왕성한 활동을 이어왔다”며 “펜타곤의 日 싱글 ‘COSMO’가 일본 최대 음반사 타워레코드의 싱글차트 1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거뒀고, 큐브엔터의 패밀리 콘서트인 ‘U&CUBE FESTIVAL IN JAPAN’을 일본 도쿄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해 큐브엔터의 건재를 증명한 것이 실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을 보인다”고 설명했다.


큐브엔터 관계자는 “현재 (여자)아이들의 우기는 중국 저장위성TV의 ‘달려라’에 출연 중이며, 라이관린은 최근 중국 드라마 ‘초연나건소사’ 촬영과 아시아 팬미팅을 진행했다”며 “올해는 큐브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활약이 더욱 돋보이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기대를 나타냈다.

이어 “펜타곤도 지난 4월 27일을 시작으로 첫번째 월드투어 ‘PRISM’을 개최했다”며 “전 세계 15개 도시에서 공연을 개최하며 이는 올 하반기까지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훈 기자 증권팀

bevoic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