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24-샵리스트, 韓·日 패션 브랜드 글로벌 수출 MOU

증권 입력 2019-04-09 08:38:25 김성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재석 카페24 대표(왼)와 하리모토 타카오 샵리스트 대표가 업무 협약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카페24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8일(월) 일본 온라인 패션플랫폼 ‘샵리스트(SHOPLIST)’와 한-일 패션 브랜드의 전자상거래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샵리스트’는 일본의 대표 온라인 패션 플랫폼으로, 20~30대 초반 일본 여성들이 선호하는 포에버21·지오다노·갭·위고 등 800개 이상의 글로벌 패스트패션(SPA) 브랜드가 입점해있다. 

회원 수는 188만면 이상이며, 앱 다운로드 수 1,000만 건 이상·연 매출 약 2,140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K패션 브랜드의 일본 진출, 일본 패션 브랜드의 글로벌 시장 진출 활성화를 위한 상호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이를 위해 ‘카페24 솔루션과 샵리스트 간 시스템 연동’·‘카페24 플랫폼을 통한 샵리스트 패션브랜드의 글로벌 진출 지원’·‘샵리스트 내 K패션 브랜드 입점 지원’·‘상품 판매 증대를 위한 현지 영업/인플루언서 홍보마케팅’ 등에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하리모토 타카오 샵리스트 대표는 “일본 고객들에게 인기있는 K패션 브랜드들을 소개함으로써 샵리스트의 서비스 경쟁력을 한층 높이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한국과 일본 패스트패션 브랜드의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해 카페24와의 협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이사는 “샵리스트와의 협약으로 카페24의 K패션 고객사들은 일본 패스트패션을 찾는 현지 고객들과 접점을 확보하게 됐다”며 “카페24와 샵리스트가 보유한 비즈니스 인프라·노하우 등을 활용해 한국과 일본 패스트패션 브랜드들의 글로벌 수출이 활성화되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훈 기자 증권팀

bevoic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