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큐브, 페이원 인수·합병 통한 ‘암호화폐 해외 송금 서비스’ 사업영역 확대

부동산 입력 2019-04-03 15:49:44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소다 블록체인서비스 운영사인 몬스터큐브가 페이원(PayOne)’을 인수 합병하면서 암호화폐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몬스터큐브는 국내 1,8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고 있는 맛집 분야 1위 앱 시럽테이블 운영사다. 최근 시럽테이블을 ‘DApp’(분산어플리케이션)으로 전환해 새로운 서비스를 시작했다.

 

지난 2006년 설립된 페이원은 해외송금 및 전자결제 분야에 기술력을 보유한 개발 및 운영 전문 회사다. 20089월부터 베트남, 캄보디아, 미얀마 등 6개 국가에 비대면 채널을 이용한 해외송금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연간 2,500억원 이상의 해외 송금 업무를 진행하고 있다.

 

베트남, 몽골, 캄보디아 등 현지 법인 2곳과 사무소 1곳을 운영하고 있는 페이원은 해외 여러 국가의 노동부 산하 인력송출청 및 현지 은행과 제휴를 통해 글로벌 거점 및 인프라를 확보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맞춤금융, 글로벌금융 서비스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유재범 몬스터큐브 대표는 이번 사업 확장은 암호화폐 글로벌 상용화 서비스를 구축함으로써 투기의 대상으로만 여기던 암호화폐를 긍정적인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 그는 소다 블록체인 서비스 이용자들은 암호화폐를 통해 해외 송금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고, 송금 받는 국가에 맞는 각국 화폐로 해외 송금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이 구현이 된다소다코인은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상용화 되는 국내 유일의 암호화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몬스터큐브는 암호화폐와 페이원 해외송금 시스템의 접목으로 해외 송금 거래액 연 1조원 이상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시럽테이블은 소다 블록체인 서비스 1DApp으로 상용화돼 다양한 지역에서 암호화폐를 보상받을 수 있고, 회원가입, 리뷰 등을 통해 암호화폐를 추가로 보상 받을 수 있는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몬스터큐브 관계자는 올해 상반기 중으로는, 대표적인 AR 게임 포켓몬GO’와 같이 다양한 지역에서 증강현실 게임을 하듯 암호화폐가 보상되는 재미와 기술력을 접목시킨 DApp으로 진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