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북부지역, 3만가구 분양… “철도 호재에 부동산도 상승세”

부동산 입력 2019-03-20 08:55:06 수정 2019-03-20 08:56:49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 북부지역 주요 분양예정 물량 / 사진제공=함스피알

경기 북부지역 분양시장이 활짝 열린다. 도심 정비사업이 활발한 구리시와 의정부시를 비롯해 2기 신도시인 파주 운정과 양주 옥정을 중심으로 경기 북부에서 3만여가구가 쏟아진다. 지난 2007년 이후 12년 만에 가장 많은 물량이다.
 

20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 경기 북부지역에 공급되는 아파트는 총 30개 단지 29,836가구다. 작년 대비(15,302가구) 2배 늘었다. 지역별로는 고양시 6,439가구 양주시 8,941가구 남양주시 5,363가구 파주시 4,589가구 의정부시 3,715가구 구리시 789가구 등이다.

최근 경기 북부지역은 교통 불편이 개선되면서 부동산 시장이 상승세다. 파주시와 고양시는 지난해 말 착공에 들어간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노선이 들어선다. 양주시와 의정부시는 GTX-C노선(예비타당성 통과), 남양주에는 GTX-B노선(예비타당성 조사 중)이 예정됐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GTX, 지하철, 고속도로 등 교통망 개선과 함께 남북경협 수혜지로 경기 북부가 떠오르고 있다저평가됐던 경기 북부지역의 아파트값이 교통 불편과 지정학적 위험성 등이 점점 해소됨에 따라 강세가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양은 다음 달 구리시 수택동에서 한양수자인 구리역을 분양한다. 지하 3, 지상 최고 20, 7개 동, 전용면적 59·84, 410가구로 조성된다. 이 중 162가구를 일반분양한다. 경의중앙선 구리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단지다.

 

포스코건설은 이달 중 남양주시 부평2지구 A-1 블록에서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를 공급한다. 지하 2~지상 최고 33, 10개 동, 전용면적 59~84, 1,15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부평초·진접중이 가깝다. 홈플러스, 이마트, 진접도서관 이용도 편리하다.

 

대우건설은 오는 5월 파주 운정3지구 A14블록에서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를 분양한다. 지하 2, 지상 28, 7개 동, 전용면적 59·84, 71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GTX-A 노선 운정역(2023년 예정)이 자동차로 5분 거리에 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