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하이텍 ‘탈형데크’ 조달청과 110억원 추가 계약

증권 입력 2019-03-11 08:46:00 수정 2019-03-11 08:46:52 김성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데크플레이트 전문 기업 ‘윈하이텍’이 조달청과 조달청 우수제품 ‘노바데크 플레이트(탈형데크; 이하 노바데크)’의 3자단가계약을 추가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계약금은 149억 원으로 확대됐으며 계약은 2021년 4월 1일까지다.

윈하이텍 관계자는 “조달청 우수제품인 자사 ‘노바데크’가 제품경쟁력을 인정받아 조달청과 110억 원의 추가 계약을 체결해 작년 39억원이었던 계약 규모가 149억원으로 대폭 확대됐다”며 “현재까지 조달청 3자단가계약에 따른 수주는 누적 24억 원으로, 관급 시장 수주가 순조롭게 이어지고 있어 앞으로 정부 사업에 따른 수혜도 기대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지난해 3자단가계약이 체결된 이후, 윈하이텍은 청주공항여객터미널 증축을 필두로 여의도 우체국·행복주택·학교·관공서 건물 등에 제품을 공급하며 레퍼런스를 강화해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윈하이텍은 이 같은 수주 증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음성 2공장 증설을 검토 중이다. 이를 통해 노바데크를 비롯한 주요제품의 생산능력을 2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다.

변천섭 대표이사는 “앞으로 건설 경기 회복과 신공항 건설 등 정부 건설 프로젝트 등으로 관급 진출이 지속 확대될 전망이어서 혁신제품의 매출 성장도 가속화될 것”이라고 기대를 나타냈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훈 기자 증권팀

bevoic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