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6
  • 증권
  • 부동산
  • 경제
  • 산업
  • 정치
  • 국제
  • 사회
  • IT / 과학
  • 문화 / 예술
  • 오피니언
  • 종합

채널가이드

지역별 채널안내 편성표 안내
방송 프로그램 안내

블록체인 이용한 송금서비스 日서 3월 개시
서울경제TV | 입력시간 : 2018-01-04 18:02:00

중앙 서버가 아닌 분산 저장형 방식의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송금을 하는 서비스가 은행권에서 나올 전망이다.
4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일부 일본 은행들은 3월부터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한 은행 간 송금 서비스를 도입하기로 했다. 리소나은행 등 일본 내 60여개 은행과 금융기관들은 이미 블록체인 기반 송금 서비스를 상업화하기 위한 테스트를 마쳤고 인터넷은행과 지방은행 일부는 3월부터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한 송금 서비스를 개시한다.
블록체인 기술 도입으로 얻는 가장 큰 혜택은 수수료 절감이다. 새로운 송금 시스템으로 송장 확인 등의 작업이 단순화되면 비용이 절약돼 결국 수수료 절감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요미우리는 “송금 수수료는 각 은행이 결정하겠지만 현재 수백엔의 수수료가 10분의1 수준으로 대폭 인하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한편 블록체인 기반의 해외송금 시스템도 이달 말까지 테스트를 완료한 뒤 올봄부터 상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일본 SBI은행과 리소나은행 등은 지난해 12월15일 블록체인 개발회사인 리플과 테스트를 시작했다. 한국의 신한은행과 우리은행도 참여한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 같은 서비스가 상용화되면 해외송금이 실시간으로 이뤄지고 이체과정에서 중개자가 사라지며 수수료 역시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은행들이 줄어든 송금수수료 중 얼마만큼을 소비자에게 돌려줄지 알 수 없지만 최소한 현재보다 30% 이상 수수료가 내려갈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뉴스톡

주요 뉴스

  • 증권
  • 경제
  • 문화
  • 사회

VOD

  • 최신
  • 인기
  • 종목
  • 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