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K-프리미엄 살리자]③산업연구원 "K-바이오 혁신하고 데이터 육성해야"

      [앵커] 우리 정부의 신속하고 효과적인 코로나19 대응으로 시작된 ‘코리아 프리미엄’ 열풍의 육성방안을 논의하는 ‘K-프리미엄 살리자’ 캠페인의 세 번째 회입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산업 전반에 걸친 불황의 여파가 확산되는 가운데 K-바이오는 성장 동력으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이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이해당사자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법·제도적 환경 조성이 뒷받침 돼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보도에 윤다혜 기자입니다. [기자]데이터·AI(인공지능)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K-바이오는 ..

      산업·IT2020-07-28

      뉴스 상세보기
    • [K-프리미엄 살리자]②산업연구원, "K제조업 혁신해 ‘코리아 브랜드’ UP해야"

      [앵커] 우리 정부의 신속하고 효과적인 코로나19 대응으로 시작된 ‘코리아 프리미엄’ 열풍의 육성방안을 논의하는 ‘K-프리미엄 살리자’ 캠페인의 두 번째 회입니다. 한국의 제조업은 전 산업의 부가가치 생산에서 30%를 차지하고 있지만 부가가치율은 30%를 하회하고 있는 수준입니다. 여기에 코로나19로 제조업이 위기에 봉착하면서 ‘한국형 스마트 제조’가 해법으로 제시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윤다혜 기자입니다. [기자]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활성화, 수출 부진이 제조업의 직격탄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

      산업·IT2020-07-28

      뉴스 상세보기
    • [K-프리미엄 살리자]①코트라, K-브랜드 수출UP 모멘텀 만든다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앵커] 우리 정부의 신속하고 효과적 코로나19 대응으로 시작된 ‘코리아 프리미엄’ 열풍의 육성방안을 논의하는 ‘K-프리미엄 살리자’ 캠페인의 첫회입니다. 코로나로 국내 기업들의 해외 수출 상담이 끊기자, 코트라가 실시간 화상 상담을 지원하고 나섰습니다. 상반기에만 1만 건을 넘겼는데요. 다양한 비대면 사업으로 수출 확대 동력을 만든다는 계획입니다. 보도에 정새미 기자입니다. [기자]국내 기업 관계자가 일본 바이어와 화상을 통해 실시간으로 만납니다. 이 자리에서 화장품에..

      산업·IT2020-07-23

      뉴스 상세보기
    • [SEN라이브포럼] '코로나19 시대 새 모델' 대성황... 자크 아탈리 혜안 관심UP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코로나19 이후의 혁신 포럼 방식이네요. 오프라인으로 모여 진행되는 포럼에 비교해 공간에 구애받지 않아 내가 원하는 곳에서 시청할 수 있고, 기술적 뒷받침이 이뤄져 연사의 발표 내용이 생생하게 느껴졌습니다."28일 SEN 라이브포럼 '수축경제를 이기는 신수익모델'을 지켜본 시청자들의 한결같은 소감이다. 이날 유튜브 서울경제TV, 페이스북, 아프리카TV 등의 채팅방에서는 "벌써 포럼이 끝났나요? 시간이 가는줄 몰랐네요", "역시 자크 아탈리의 인사이트 넘치는 강의 유익하네요", "이같은 방식..

      산업·IT2020-04-29

      뉴스 상세보기
    • [SEN라이브포럼], 28일 개최…실시간 온라인 중계

      [앵커]오는 28일 서울경제TV가 ‘수축경제를 이기는 신수익모델 포럼‘을 개최합니다. 유럽 최고 석학으로 꼽히는 자크 아탈리를 프랑스 현지 실시간으로 초청해 ‘전염병(코로나), 변화, 그리고 미래 경제’를 주제로 대담을 나눌 예정인데요. 자세한 내용 정새미 기자가 전해드립니다.[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위기에 직면한 한국 경제.서울경제TV가 오는 28일 국내 첫 실시간 온라인 포럼을 통해 수축경제의 원인을 진단하고 변화와 미래의 해답을 찾아봅니다.1부에서는 ’한국 기업의 수축경제 극복..

      산업·IT2020-04-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SEN라이브포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SEN라이브포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