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LG유플러스, 5년간 미디어 시장에 2조6000억 투자 계획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LG유플러스가 CJ헬로비전 인수를 통한 미디어 시장 발전과 5G 생태계 조성 및 차별화 서비스 발굴을 위한 중장기 투자계획을 밝혔다.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5G 혁신형 콘텐츠 등 콘텐츠 제작·수급과 차세대 유무선 기술 개발에 5년간 2조6000억원을 투자해 통신방송 미디어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유플러스는 5년간 2조 6000억원 규모를 ▲AR, VR 등 5G 혁신형 콘텐츠 발굴/육성 ▲통신방송 융복합 미디어 플랫폼 서비스 및 관련 기술 개발 ▲케이블 서비스..

      산업·IT2019-11-18

      뉴스 상세보기
    • 공정위, LGU+·CJ헬로 결합심사 ‘유보’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공정거래위원회가 LG유플러의 CJ헬로 기업결합 판단을 유보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16일 정부세종청사 공정위 심판정에서 전원회의를 열고 LG유플러스와 CJ헬로 간 인수 건에 대해 논의했지만 최종 합의에 도달하지 못했다. 결국 추후 열릴 전체회의에서 재논의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는 공정위가 LG유플러스-CJ헬로 기업결합 심사 결론을 연기한 것이 유료방송 교차판매 금지 조항이 SK텔레콤-티브로드 결합과 차이가 나는 점을 고려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공정위는..

      산업·IT2019-10-17

      뉴스 상세보기
    • LG유플러스, CJ헬로 인수...주가 바닥 탈출하나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LG유플러스와 CJ헬로의 기업결합에 대한 전원회의 개최가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 결과에 관련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2016년 SK텔레콤은 CJ헬로 인수합병(M&A)을 추진한 바 있지만 공정위 문턱에서 좌절한 사례가 있기 때문이다.     유료방송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16일 전원회의를 열고 LG유플러스의 CJ헬로 기업결합 건을 심의·의결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3월 기업결합을 신청하고 7개..

      증권2019-10-15

      뉴스 상세보기
    • LG유플러스, 방통위 사전동의 피하려 '합병' 대신 '인수' 택했나?

      LG유플러스가 CJ헬로비전을 '합병' 대신 '인수'하는 방식으로 기업결합을 하려는 것은 입법불비의 허점을 노린 것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또 이같은 방식은 소액주주에게 손해를 끼칠 우려가 있다는 지적이다.   10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LG유플러스와 CJ헬로비전의 기업결합에 대한 공정거래위원회의 심사가 진행 중이다. LG유플러스는 공정위 심사 승인 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심사를 거치게 된다. 일각에서는 LG유플러스의 CJ헬로 기업결합 방식이 입법불비를 이용해 소액주주에게 손해를 끼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

      산업·IT2019-09-10

      뉴스 상세보기
    • 삼성證 “CJ ENM, 시장 환경 고려해 보유 지분 가치↓…성장 모멘텀은 유효"

      삼성증권은 9일 CJ ENM에 대해 “시장 환경에 따른 보유 지분 가치 하락을 반영한다”며 목표가를 기존 28만원에서 22만5,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다만 “확고한 경쟁력과 이익 개선 능력을 보여줘 성장 모멘텀은 유효하다”며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최민하 연구원은 “미디어 부문은 시장의 우려와 달리 TV·디지털 광고 매출 증가, 콘텐츠 판매 등에 힘입어 수익성 제고를 이끌었고, 커머스 사업 역시 포트폴리오를 개편해 외형과 이익 동반 개선을 이뤄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영화 부문은 투..

      증권2019-08-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CJ헬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CJ헬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CJ헬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