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EU, 현대重-대우조선 결합심사 재개…9월 3일 기한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유럽연합(EU)이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의 기업결합 심사를 재개한다.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는 3일 홈페이지를 통해 심사 기한을 9월 3일로 제시, 코로나 사태로 중단됐던 두 기업의 결합심사를 재개한다고 밝혔다.당초 EU는 현대중공업그룹으로부터 지난해 11월 12일 대우조선해양과의 기업결합 본심사 신청서를 접수받아 총 2단계 심사 가운데 1단계 예비 심사를 마쳤다. 2단계 심층 심사를 오는 7월 9일까지로 결론 낼 계획이었지만, 코로나 사태로 자료 수집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지난 3월 31일 심사..

      산업·IT2020-06-04

      뉴스 상세보기
    • 대창솔루션, 韓 ‘카타르발 LNG수송선 100척 수주’... 성장 본격화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대창솔루션은 카타르 국영석유사(QP)가 LNG 수송선을 대규모로 발주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낙수효과로 대창솔루션의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국내 조선 3사(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가 카타르 국영석유사와 100척 이상의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 계약을 맺었다. 이번 계약은 700억 리얄(약 23조6000억원)이 넘는 사상 최대 규모며, 2027년까지 100척 이상의 LNG선을 공급하게 됐다. 대창솔루션의 대형선박용 엔진 주요부품인 메인 베어링 서포트(MBS)..

      산업·IT2020-06-03

      뉴스 상세보기
    • 조선주, 23조 규모 LNG선 수주 소식…급등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조선주가 카타르발 대규모 발주 소식에 강세다. 2일 오전 9시 15분 현재 한국조선해양은 전 거래일 대비 10.63%오른 10만2,000원에 거래중이다. 삼성중공업은 20.68%,   대우조선해양은 18.79%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는 한국 조선업체들이 23조원 규모의  카타르의 대규모 액화천연가스(LNG)선 프로젝트를 따냈다는 소식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1일(현지시간) 카타르 국영석유사인 카타르 페트롤리엄(QP)은 홈페이지에 올린 보도자료에..

      증권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국내 조선 3사, 23조6,000억 규모 카타르 LNG선 사업 수주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한국 조선업체들이 예상대로 카타르의 대규모 액화천연가스(LNG)선 프로젝트를 따냈다.  카타르 국영석유사인 카타르 페트롤리엄(QP)은 1일 홈페이지에 올린 보도자료에서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과 LNG선 관련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QP가 2027년까지 이들 3개 조선사의 LNG선 건조 공간(슬롯) 상당부분을 확보하는 내용이다. 통상 대규모 사업에선 정식 발주 전에 선박 건조를 위한 공간을 확보하는 계약을 맺는다. QP는 2027년까지 LN..

      산업·IT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현대중 노조, 부분파업 돌입…임단협 난항

      현대중공업 노동조합은 오늘(28일) 오후 1시부터 4시간 부분 파업에 들어갔습니다. 올 들어 두 번째 부분파업으로, 노조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임금협상이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하자 부분파업에 다시 나섰습니다. 기본급 인상과 성과급, 정년 연장 등이 요구되는 올해 교섭 역시 난항이 예상되는 상황입니다.  노조는 지난해와 올해 임금협상을 분리해서 다룬다는 계획인 가운데, 비상경영을 선포한 사측이 노조의 요구를 받아들이기는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wown93@sedaily.com

      산업·IT2020-05-2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현대중공업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현대중공업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