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이지연의 스마트 스피치⓹] 질문을 통해 상대방이 판단하도록 만들라

      참된 선생님은 자기 의견을 강요하는 것이 아니라, 학생들의 마음에 불을 붙여야 한다. - 프레데릭 로버트슨, 성직자   훈계는 잔소리와 같다. 부모 자식 간에, 부부 사이에서 우리는 간혹 언제 어떤 일을 해야 하는지 ‘상기시키려는 마음에 혼자 성급해 지고는 한다. “내일까지는 수학 공부를 해야 시험을 잘 볼 거야”, “오늘까지 발표 준비를 해야지”, “차에 기름이 다 떨어져 가니 오늘 채워둬요”, “어서 집 청소를 해요. 오늘 못하면 언제해요”이런 식의 말들은 상대를 걱정하고..

      오피니언2020-03-0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질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질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