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차익실현 매물에 10거래일 만에 숨고르기…2,400선 후퇴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10거래일 만에 하락하며 숨 고르기에 들어갔다. 이날 소폭 내림세로 출발한 코스피는 외국인과 기관투자자의 매도 공세에 장 초반 2,380선까지 밀리기도 했지만 낙폭을 다소 줄여 2,400선을 사수하는 데는 성공했다. 코스닥 역시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도에 2% 넘게 내렸다. 코스피 지수는 14일 전일 대비 30.04포인트(-1.23%) 내린 2,407.49에 종료됐다. 개인 홀로 5,969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645억원과 1,242억원을 순매도했다.&nb..

      증권2020-08-14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차익실현 매물 소화 속 종목별 차별화 장세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9거래일 연속 오르면서 매서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증시가 단기간에 급등한 만큼 차익 실현 매물 출회와 함께 종목별 차별화 장세가 나타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간밤 미국 뉴욕증시는 추가 부양책 협상이 지속적으로 교착상태에 빠지면서 혼조세를 나타냈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0.12포인트(0.29%) 하락한 2만7,896.7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6.92포인트(0.20%) 떨어진 3,373...

      증권2020-08-14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자동차·증권株 강세에 1.48%↑...코스닥 11거래일째 상승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개인 투자자의 매수세에 힘입어 6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지난 2018년 6월 15일(2,404.04p) 이후 2년2개월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장 초반 방향성을 탐색하던 코스피 지수는 상승으로 방향을 잡고 오름폭을 확대해 장중 2,390선을 터치하기도 했다. 현대차(15.65%)와 현대모비스(6.49%), 기아차(9.70%) 등 자동차와 증권 업종이 증시 상승을 주도했다. 코스닥 역시 개인 투자자의 대규모 매수세에 11거래일 연속 올랐다. 코스피 지수는 10일 전일 대비 34...

      증권2020-08-10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차익 매물 vs 유동성 장세…변동성 확대 전망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국내 주식시장이 코로나 이전 수준을 완전히 회복하며 5개월 연속 상승했다. 코스피는 코로나 최저점(1,439p, 3월19일) 대비 63% 상승해 2018년 10월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코스닥의 경우 최저점(419p)에서 무려 104%나 급등했다.유동성 장세로 인해 증시가 단기간에 급등한 상황에서 추가 상승 기대감과 함께 차익 실현 매물이 나올 가능성을 염두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온다. 특히 미국의 대 중국 제재가 강화되는 양상을 보이면서 증시의 변동성 확대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nbs..

      증권2020-08-10

      뉴스 상세보기
    • 나스닥 11,000선 첫 돌파 마감…나흘 연속 최고치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미국 뉴욕증시의 나스닥 지수가 6일(현지시간) 사상 처음으로 11,000선에 안착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09.67포인트(1.00%) 상승한 11,108.07에 거래를 마쳤다.지난 1971년 나스닥 출범 이래 종가 기준으로는 첫 11,000 고지에 오른 것이다. 마켓워치와 폭스뉴스에 따르면 이날 나스닥 지수는 1990년대 후반 '닷컴 버블' 이후 최단기간에 1,000포인트 단위의 '마디지수'를 돌파했다.11,000선에 안착한 것은 지난 6월 10일 꿈의 '1만 고지'에 다..

      증권2020-08-0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지수는 이제 어려워진 상황, 추가 하락 유력

      평택촌놈의 정석투자

      2019-07-29 (월) 23: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지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