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모든 주거정보 한 눈에…‘서울주거포털’ 개설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서울시는 3일 서울의 모든 공공 주거 정보를 제공하는 ‘서울주거포털’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포털은 기존에 서울청년주거포털, e-주택종합상담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 등으로 분산됐던 서울 전역의 공공주택 정보를 모았다.   포털의 주요 서비스는 △자가진단 △서울주거정책 △임대·분양 정보 등이다. 자가진단에서는 간단한 개인정보를 입력하면 자신에게 맞는 주거복지 혜택과 금융지원 서비스를 파악하고 신청까지 할 수 있다. &nb..

      부동산2019-12-03

      뉴스 상세보기
    • 삼성물산, ‘넥스트 래미안 라이프’ 공개…내년 분양부터 적용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지난 19일 래미안 관심고객 등을 대상으로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Next Raemian Life’ 콘셉트를 공개했다고 20일 밝혔다. 새 상품은 내년에 분양하는 래미안 단지부터 순차적으로 반영할 방침이다.   이번 상품 설명회는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서 열렸다. 래미안 고객들과 임직원, 협력사 직원 등 약 250명이 참석했다. 첫 번째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 중인 오준식 베리준오대표 디자이너가 ‘래미안 미래상품 기획’을 주..

      부동산2019-11-20

      뉴스 상세보기
    • 주거시민단체 “자유한국당, 임대차보호법 즉각 개정하라”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주거 관련 시민사회단체 등 100여개 단체로 구성된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연대는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 통과를 가로막는 자유한국당을 규탄하고,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에 나설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날 발언에 나선 김남근 민변 변호사는 “지금이라도 자유한국당이 적극 협조한다면 법 개정이 가능하다”며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월세인상률상한제는 세계적으로 매우 보편적인 입법이며, 최근 발표된 법무부 연구 용역보고서에서 제도가 도입될 경우 임..

      부동산2019-11-19

      뉴스 상세보기
    • 홍남기 “고령자 소형주택·주택연금 대상 확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앵커]불과 5년 후면 우리 국민 5명 중 1명이 65세 이상인 초고령 사회가 된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는 고령자나 1~2인 가구에 맞는 소형주택 공급을 늘리고, 현재 60세 이상인 주택연금의 가입연령을 55세로 낮추는 등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   [기자]오늘(13일) ‘범부처 인구정책 태스크포스(TF)’는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고령인구 증가 대응방안’을 내놨습니다.통계청에 ..

      부동산2019-11-13

      뉴스 상세보기
    • 치솟는 전셋값…“거주 기간 늘리고 인상률 제한”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앵커]최근 서울 전셋값이 16주 연속 오름세를 이어가면서 전세시장이 심상치 않은 모습입니다. 세입자들의 불안감도 그만큼 커진다는 건데요.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거주기간을 더 늘리고 임대료 인상률을 제한하는 등 세입자 주거안정을 위해 국회가 법 개정에 나서라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지난주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0.08% 올랐습니다. 7월 초부터 이어진 오름세가 넉 달 가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해 말부터 올해 6월까지 2..

      부동산2019-10-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이지코노미] “미세먼지 잡아라”… 새 공기청정 시스템 내놓는 건설사들

      SEN 뉴스 플러스

      2019-04-19 (금)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주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주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